4월 18, 일요일

구루미, IIT-RTC컨퍼런스서 ‘WebRTC 기반 영상통화플랫폼 기술’로 호평

[도안구 테크수다 기자 eyeball@techsuda.com] WebRTC 기반 화상통신플랫폼 기업 구루미(대표이사 이랑혁)가 미국 시카고 일리노이공대에서 열린 ‘The IIT RTC Conference and Expo(9월 25~28일)’에서 WebRTC 기반 MCU(Multipoint Control Unit) 개발 사례와 개선 사례를 발표하고 솔루션을 전시했다고 밝혔다.

구루미의 WebRTC 기반 MCU는 사용자가 브라우저에서 ActiveX와 같은 별도의 프로그램을 설치하지 않고 최대 64명이 동시에 서로의 얼굴을 보며 실시간 화상통화를 할 수 있다.

이번 발표에서 구루미는 고객의 네트워크 환경과 보안적인 요구를 반영하여 MCU를 구조적으로 개선해 기업 및 교육 기관의 고객에게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며 영상통신플랫폼의 자원 효율성이 높아졌다는 점을 강조했다.


또한 한국의 시장은 여전히 인터넷 익스플로러에 의존적인 서비스가 많지만 크롬과 같이 웹표준이 적용된 브라우저 사용이 점차 늘고 있어 구루미 사용자들이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쉽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HTML5 및 WebRTC 기반 서비스가 더 많이 탄생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구루미는 엑스포 현장에 마련된 부스에서 WebRTC 기반 MCU 기술과 WebRTC 기술을 시연하고 고객이 자신의 요구에 맞게 실시간 화상통신서비스를 쉽게 만들 수 있는 HTML5 기반 OpenAPI를 선보여 큰 호응을 얻었다.

추천 기사

나만의 영상 채널 앱 설치 ·로그인 ‘No’…클라운지, ‘고톡투’ 출시

1초 만에 생성되는 나만의 영상 채널, “Open Video Chat, Gotalk.to” ㈜클라운지, 앱 설치 및 로그인 필요 없는 클라우드형 영상대화 서비스 ‘고톡투(Gotalk.to)’ 출시 - PC는 물론, 스마트폰에서 별도의 앱 설치, 로그인 없이 원클릭으로 영상대화 가능 - 그룹 영상 대화와 동시에 수백명에게 다원 생중계 가능한 실시간 방송 기능 지원 - 클라우드 기반의 웹 영상서비스로, 세계 어디서나 1초 이내에 개인정보 공개 없이 안전한 영상채널 생성 및 공유 가능 - PC 화면을 iOS, Android 모바일 폰으로 영상과 동시에 실시간 화면 공유 지원 - 수백명 이상이 동시에 참여 가능한 WEB RTC 기반 생방송 플랫폼 가능성 제시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