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1, 월요일

엔비디아, 래블업과 AI 개발 지원 프로그램 ‘저스트 모델 잇’ 진행

[기자 도안구 eyeball@techsuda.com] 인공지능(AI) 컴퓨팅 기술 기업인 엔비디아(www.nvidia.co.kr, CEO 젠슨 황)가 머신 러닝 플랫폼 개발 기업 래블업(Lablup)과 손잡고 딥 러닝과 머신 러닝 모델 개발 지원 프로그램인 ‘저스트 모델 잇’을 진행한다.

A close up of a logo

Description generated with high confidence

<엔비디아와 래블업이 진행하는 ‘저스트 모델 잇’ 프로그램>

이 프로그램은 딥 러닝과 머신 러닝에 관심이 있는 개발자들이 백엔드.AI(Backend.AI)라는 표준화된 플랫폼을 통해 보다 쉽고 빠르게 인공지능(AI)을 개발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참가 신청은 1월 27일까지로, 양사는 1월 29일 6개의 팀을 선정해 발표할 계획이다. 이후, 1월 30일부터 2월 26일까지 약 한달 간의 모델링 과정을 거쳐 2월 28일 최종 결과 발표 및 시상을 진행할 예정이다. 참가 자격도 별도로 없다. AI 에 관심 있는 이들이라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최초 선발된 6개 팀에게는 머신 러닝 개발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64GB GPU 메모리와 3TB 저장공간 등 비롯한 모든 연산 자원과 환경이 제공된다. 또한, 심사를 거쳐 최종 선정된 2개 팀에는 엔비디아 타이탄Xp(NVIDIA TITAN Xp)가 부상으로 주어진다.

한편, 양사는 오는 21일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에서 딥 러닝과 텐서플로우(TensorFlow) 모델 개발 관련 최신 기술과 전망을 소개하는 ‘AI 테크토크 포 데브(AI TECHTALK FOR DEVS)’를 진행한다. 이번 행사에서는AI 모델 개발 경험, 최적의 GPU 활용법, 백엔드.AI 플랫폼 등이 소개될 예정이다.

다만, 참가자들은 개발 기간 동안 모델링한 코드를 Github에 공개하고, 모델링 과정에서 백엔드.AI를 활용하는데 동의해야 한다. [테크수다 Techsuda}

추천 기사

2020년 최고 인기 기업 IT교육 과정은 ‘데이터 사이언스’···프로그래밍 언어·보안·DB·웹 뒷따라

–     멀티캠퍼스 올해 IT교육과정 분석 결과, 데이터사이언스•프로그래밍 언어•보안 인기 –     IT 교육 방식도 비대면(Untact)으로 빠르게 변화 중 [테크수다 기자 …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