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26, 금요일
Home / TECH / Computing / Cloud / 클라우드기반 데이터사업 연합군 떴다!

클라우드기반 데이터사업 연합군 떴다!

[기자 도안구 eyeball@techsuda.com] 데이터경제 시대에 적극 대응하기 위한 국내외 기업들이 손을 잡았다.

클라우드 컴퓨팅 전문기업 (주)이노그리드(대표이사 김명진, www.innogrid.com)는 국내 데이터경제(Data Economy) 기반이 되는 데이터허브 플랫폼 구축을 위해 인텔코리아(대표이사 권명숙, www.intel.com), 어니컴(대표이사 이석호, www.onycom.com) 현대무벡스(대표이사 진정호, www.hyundaimovex.com), 현대BS&C(대표이사 노영주, www.hd-bsnc.com), 테라텍(대표이사 공영삼, www.teratec.co.kr), 넥스코어테크놀러지(대표이사 이홍철, www.nexcoretech.co.kr), 아이브릭스(대표이사 채종현, www.i-bricks.co.kr), 유비스토리(대표이사 서경원, www.ubstory.net), 이준시스템(대표이사 한상훈, www.ejune.co.kr)등 총 10개 기업이 모여 국내 데이터산업발전 및 협업을 위해‘“한국 데이터허브 얼라이언스” (Korea-Datahub Alliance, 이하 K-DA)출정식 행사를 가졌다고 27일 밝혔다.

데이터경제(Data Economy)에 관심이 집중되며 관련 데이터산업이 급성장하고 있다. 특히 G7 국가의 데이터 가치는 캐나다, 한국, 러시아보다 앞선 세계 10위의 경제 규모다. 유럽 또한 데이터 경제 가치가 2020년 943조원 규모로 증가할 것으로 예측해 국내에도 데이터산업발전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국내 데이터산업 시장규모는 지난해 기준 15조, 전년 대비 5.6% 성장했으며, 데이터와 관련된 직접매출 규모도 6조원대로 전년 대비 6.4% 성장했다. 국내 빅데이터·분석 관련 시장규모도 향후 5년간 연평균 10.9% 성장해 오는 2022년 2조2000억원 규모에 이를 것이라는 전망된다.

이번‘K-DA’출정식 행사는 G7국가 및 유럽등 데이터기반 산업들이 제4차산업혁명시대를 만나 급속도로 발전되고 있는 반면에 국내 데이터규모는 상당하지만 이를 활용한 사업화 시장은 아직작은 상황이다. 이를 전문기업들과 함께 고민해 다양한 분야의 데이터들을 담을 수 있는 그릇에 해당하는 데이터허브를 구축해 데이터경제 활성화 및 데이터산업을 착수하는 첫 의미 있는 출정식 행사다.

권명숙 인텔코리아 대표이사는 “데이터는 세상을 바꾸는 혁신 기술의 근간이자 새로운 산업의 원동력을 제공하고 있으며 인텔은 데이터 중심기업으로 빠르게 전환하고 있다. 이번 협의체를 통해 인텔은 국내 중소 솔루션 기업들과 협력하여 데이터 중심의 기반 기술을 제공하고 기업들의 글로벌사업 진출에 협력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노그리드는 ‘한국 데이터허브 얼라이언스’(K-DA) 참여기업인 인텔코리아, 어니컴, 현대무벡스, 현대BS&C등 협의체 대표들이 모인 가운데 르메르디앙서울에서 데이터허브구축 및 사업진출이라는 의미 있는 출정식 행사를 가졌다.
(사진 우측 5번째 인텔코리아 권명숙 대표이사, 이노그리드 김명진 대표이사, 테라텍 공영삼 대표이사, 현대무벡스 진정호 대표이사, 현대BS&C 노영주 대표이사등 10개 K-DA 협의체  대표이사들 출정식 기념 촬영)

이번 행사의 핵심은 금융, 헬스케어, 교육, 물류, 항만 분야 등이 데이터 산업의 새로운 격전지로 부상되고 있는 가운데 ‘국산 클라우드 기술과 인공지능(AI)기반 빅데이터, IoT, 블록체인 등 핵심기술을 융합해 국내외 데이터시장에 진출하는데 있다.

이를 위해 ‘K-DA’ 협의체를 통해 인텔 아키텍처와 이노그리드의 클라우드 인프라, 어니컴ㆍ아이브릭스 Ai기반 빅데이터, 테라텍의 국산 서버, 이준시스템의 웹모바일 통합플랫폼, 현대BS&C의 IoT기반 블록체인, 현대무벡스의 ICBMA융합SI 기술을 결합하며, 넥스코어 테크놀러지, 유비스토리등 데이터서비스 경쟁력 강화 및 고도화를 진행할 계획이다.

‘K-DA’ 협의체는 4차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과거에는 충분했던 인프라 환경이 폭발적으로 늘어난 데이터들로 새롭게 거듭날 수 있도록 최신 클라우드기반 첨단 서비스를 준비 중에 있다. 빅데이터 분석을 위한 허브 역할의 환경구축부터 딥러닝, Ai등과 결합해 강력한 성능을 발휘할 수 있는 고성능 컴퓨팅파워(HPC), 인프라 단순화와 고가용성 확보를 위한 하이퍼컨버지드 인프라(HCI)등 최신 클라우드 신기술이 ‘K-DA’에 융합된다.

더욱이 ‘K-DA’는 고성능 클라우드 서비스와 강력한 암호화 기능을 구현하는 블록체인의 결합으로 확장형 블록체인 네트워크를 효율적으로 관리ㆍ조정하여, 고객의 요구에 유연하게 대응할 수 있는 통합 솔루션으로 기능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러한 데이터허브구축은 더 이상 선택이 아닌 비즈니스의 필수요건으로 자리잡을 것이다.

‘K-DA’ 협의체는 1차 참여기업을 중심으로 올해 다양한 기업들과 함께 데이터경제의 인식개선, 레퍼런스사업 발굴을 통한 저변확대, 데이터사업 활성화를 통한 해외진출등 데이터기반 산업발전의 마중물 역할도 해낼 계획이다.

김명진 이노그리드 대표이사는 “우리나라는 인프라 환경이 잘 구축되어 있으나 이를 담을 수 있는 데이터그릇은 아직 부족하다”며 “이번 협의체를 통해 데이터를 어떻게 활용하는 가에 따라  기업의 성장과 더 나아가 국가 경쟁력을 키울 수 있도록 데이터를 적극 활용해 생산성 향상과  부가가치 사업을 창출할 것”이라고 말했다. [테크수다 Techsuda]

Techsuda Webinar

추천 기사

NHN엔터, ‘게임베이스 2.0’ 첫 공개…지스타 2018서 토스트 적극 홍보

NHN엔터의 TOAST, 지스타2018에서 ‘게임베이스 2.0’ 첫 공개 지스타 B2B관 내 통합 클라우드 솔루션 ‘TOAST’ 부스 마련하고, 방문 기업 대상 상담 진행 글로벌 게임 플랫폼 ‘게임베이스2.0’ 첫 선… 통계 서버 구축 및 추가 비용 없이 ‘운영 지표’ 제공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