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15, 금요일
Home / TECH / Computing / Cloud / [Redhat Summit 2019] ② 클라우드 시대 최강 OS, 5년간 진화···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 8 출시

[Redhat Summit 2019] ② 클라우드 시대 최강 OS, 5년간 진화···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 8 출시

[테크수다 기자 도안구 eyeball@techsuda.com] 레드햇이 레드햇 서밋(Red Hat Summit) 2019에서 클라우드 분야 최강의 운영체제로 자리잡은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RHEL, Red Hat Enterprise Linux) 버전 8을 공식 선보였다. 2014년 버전 7을 발표하고 마이너 업그레이드를 꾸준히 진행한 후 메이저 업데이트를 한 지는 5년만이다.

스테파니 치라스(Stefanie Chiras)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 부사장 겸 총괄 VP

스테파니 치라스(Stefanie Chiras)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 부사장 겸 총괄 VP는 “인터넷의 백본 구축에서부터 AI의 첫 뉴런을 형성하는 것에 이르기까지 혁신과 리눅스는 떼어낼 수 없으며, 리눅스는 IT의 현재와 미래를 주도한다”고 전하고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 8은 IT의 혁신 엔진으로서의 리눅스의 역할을 받아들여 액세스 가능하고 신뢰할 수 있으며 보다 안전한 플랫폼으로 구체화한다. 하이브리드 클라우드의 전체를 망라하는 세계 최고의 엔터프라이즈 리눅스 플랫폼은 IT 조직이 단순히 오늘날의 챌린지를 해결하는 것을 뛰어 넘을 수 있는 기폭제가 되며 원하는 곳에서 미래를 시작할 수 있는 기반과 툴을 제공한다”고 말했다.

그의 말처럼 RHEL은 그 사이 IT 업계 최대 상업용 오픈 소스 소프트웨어 에코 시스템으로 자리를 굳혀 나가고 있다. 5천개가 넘는 인증된 독립소프트웨어 벤더 생태계 등 어떤 애플리케이션들도 이 인프라 환경에서 가동되고 있다. 기업용 워크로드 분야에서도 확실히 자리잡았다는 걸 아래 이미지를 보면 확인할 수 있다.

이 제품은 엔터프라이즈 내부는 물론 AWS, 마이크로소프트 애저(Azure), 구글 클라우드 플랫폼, 알리바바 클라우드, IBM 클라우드 등 클라우드 서비스 프로바이더 내부에서 확실히 자리를 잡았다. 거대한 인프라스트럭처인 셈이다. 하드웨어 분야에서도 HPE, 시스코, 델, 레노버 등 전세계 수많은 벤더들이 레드햇의 파트너다.

8버전을 출시하면서 위트있게 지능화된 운영체제, 빠르고 손쉬운 배포, 로컬 스토리지 매니저(Startics), 향상된 보안, 개발 언어 지원에 대한 주기적인 릴리즈, 다양한 컨테이너 관련 오픈소스 지원, 오픈소스 혁신, 웹 콘솔 등 8가지 핵심 기능을 공개했다.

첫번째는 지능화된 운영 체제(Intelligent Operating System)다. 레드햇 인사이트 포함으로 인프라 환경에 대한 보안성과 안정성, 효율성과 확장성을 제공한다. 장애 파악과 손쉬운 운영이 가능하도록 운영체제와 패키지 제품들에 대한 정보를 시스템에 등록해 놓고 포탈을 통해 100만 건 이상의 이슈를 트래킹해서 사전에 고객에게 전달해준다. 보안 취약점도 마찬가지다.

배포 관련해서는 고객들이 베어메탈, 가상머신, 퍼블릭과 퍼블릭 등 하이브리드 환경과 멀티 클라우드 환경에서 개발한 서비스들을 손쉽게 배포하기 위한 다양한 커스텀 시스템 이미지를 생성하도록 돕는다.

스토리지 분야는 리눅스 내부 스토리지 관리를 쉽고 간단하게 작업했다.

보안의 경우 시스템 저체에 대한 암호화 정책 생성시 하나의 설정으로 여러 시스템에 알로리즘을 설정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 8은 보안을 강화하기 위해 오픈SSL(Open SSL)1.1.1 및 TLS 1.3 암호화 표준을 지원한다. 그 결과로, 단일 명령을 통해 시스템 전체에 구현 가능한 가장 강력한 최신 암호화 보호 표준에 액세스 할 수 있게 되어 애플리케이션별 정책과 조정의 필요성을 제한한다.

그동안 운영체제를 발표할 때 파이썬이나 자바, 펄을 비롯한 다양한 개발 언어의 특정 버전에 최적화되도록 했다. 안정성 측면에서는 효과가 있었지만 새로운 환경에 대응하기 위해 새로운 개발 언어 버전과 다양한 응용 프로그램 버전 지원 이슈가 발생했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3년 주기의 메이저 릴리즈 사이클과 6개월 주기의 마이너 릴리즈 사이클을 공식 지원한다. 새로운 개발 언어 버전이 나와도 이를 주기적으로 대응해 고객들이나 개발자들의 생산성 향상을 지원하겠다는 뜻이다. 또 애플리케이션 스트림 레포러티지로 다양한 응용 프로그램의 버전도 지원한다.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주도하는 클라우드 네이티브(cloud-native) 애플리케이션들과 서비스들을 통해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8은 레드햇 컨테이너 툴킷(toolkit)에 대한 완벽한 지원을 제공한다. 개방형 표준을 기반으로 툴킷은 컨테이너화된 애플리케이션을 생성, 실행 및 공유하는 기술을 제공한다. 컨테이너 개발을 간소화하고 부피가 크며 안전성이 낮은 컨테이너 데몬(daemon)의 필요성을 제거하는데 도움이 된다.

모든 데이터센터, 모든 클라우드, 모든 애플리케이션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 8은 수천 개의 인증된 애플리케이션, 리눅스 컨테이너 이미지, 하드웨어 구성과 클라우드 공급자를 포함해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에서 기대할 수 있는 활발한 파트너 에코시스템을 견인한다.

레드햇과 다른 IT 리더들이 맺은 깊은 협력 관계를 바탕으로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 8은 Arm 및 POWER 아키텍처와 더불어 실시간 애플리케이션 및 SAP 솔루션을 포함하는 특정 하드웨어 구성, 워크로드에 대한 가치를 더한다.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 8은 레드햇 오픈시프트 컨테이너 플랫폼(Red Hat OpenShift Container Platform) 4와 곧 출시될 레드햇 오픈스택 플랫폼(Red Hat OpenStack Platform) 15로 시작되는 레드햇의 전체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포트폴리오의 기반을 형성한다.

또한, 앞으로 나올 예정인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 코어OS(Red Hat Enterprise Linux CoreOs)의 기반이 된다.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 코어OS는 레드햇 오픈시프트 컨테이너 플랫폼 구축을 호스팅하도록 설계된 최소 설치 운영 체제이다.

또한,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 8은 레드햇 오픈시프트 4, 레드햇 오픈스택 플랫폼 15 및 레드햇 버추얼라이제이션(Red Hat Virtualization) 4.3을 포함한 레드햇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인프라스트럭처의 게스트 운영체제로 광범위하게 지원된다.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8의 출시 시기는 레드햇의 인증된 리눅스 컨테이너를 구축하기 위해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로 파생된 사용자공간 이미지인 레드햇 유니버설 베이스 이미지(Red Hat Universal Base Image)의 출시와 일치한다.

레드햇 유니버설 베이스 이미지는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 서브스크립션 유무와 관계없이 모든 개발자들에게 공개되어 있어 엔터프라이즈급 컨테이너화된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할 수 있는 보다 안전하고 안정적인 기반을 제공한다. 레드햇 유니버설 베이스 이미지로 구축된 애플리케이션은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 수명 주기의 이점을 누리며 어디서든 실행될 수 있으며,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 또는 레드햇 오픈시프트 컨테이너 플랫폼에서 실행될 때 레드햇의 지원을 받는다. [테크수다]

추가 자료

Techsuda Webinar

추천 기사

[이제는 SaaS 시대] ⑭ 안정선 대표, “다이렉트클라우드박스로 기업용 클라우드 스토리지 표준 꿈꾼다”

[테크수다 기자 도안구 eyeball@techsuda.com] “오피스하드라는 기업용 스토리지 제품을 공급해오다가 일본에서도 관련 제품을 선보였고, 성과를 냈습니다.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