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 블랙프라이데이 이벤트 사진

11번가, ‘썸머 블랙 프라이데이’ 통했다 해외직구 거래액 11배 급증

  • 26일 행사 오픈 동시에 고객 몰리며 해외직구 거래액 전주 대비 11배 급증
  • 아이허브 9배, 오플닷컴 4배 거래 뛰고, 해외명품 거래액도 17배 치솟아
  • 오는 7월 2일까지 전 고객 최대 20% 할인, 카드사 11% 중복할인 등 풍성한 혜택
[테크수다 이창길 jjangkil@techsuda.com] 11번가(대표 이상호)가 해외직구 인기상품 21만 개를 최대 50% 할인하는 ‘썸머 블랙 프라이데이’가 26일 오픈과 동시에 고객들의 뜨거운 반응을 모으고 있다.

26일 새벽부터 고객들이 몰리며 ‘구찌 디스코 레드크로스 백’, ‘커크스 클렌저’ 등이 잇따라 품절 되면서 오후 1시 기준으로 11번가 해외직구 카테고리 거래액은 전주 동일(19일) 대비 11배 이상 폭발적으로 급증했다. 특히 26일 하루 특가로 내놓은 ‘일리 Y3.2/3.3 커피머신’은 오전까지 전주 동일 대비 16배 많이 팔려 나갔다.

특히, 최근 면역력 증진을 위한 건강식품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식품/영양제 카테고리 거래가 전주보다 11배 이상 많은 1050% 뛰었다. 11번가 내 ‘아이허브’ 거래액은 전주 동일 대비 8.8배(784%), ‘오플닷컴’은 3.7배(268%) 늘어났다. 해외명품 거래액 또한 전주 동일 대비 17배(1681%) 가까이 증가했다.

11번가 임현동 해외쇼핑 담당은 “올 여름 해외여행을 떠나지 못한 고객들의 해외직구 쇼핑 수요가 블랙 프라이데이로 빠르게 몰리고 있다”며 “코로나19로 구매가 원활하지 않던 해외직구 인기 브랜드 S/S 신상부터 역시즌 재고까지 고객들의 관심이 높아 행사가 진행되는 일주일 간 해외직구 카테고리 거래액이 크게 뛸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테크수다 Techsuda]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