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13, 토요일
NHN-아이나비시스템즈-코드42 MOU

NHN, 아이나비시스템즈-코드42와 미래 모빌리티 플랫폼 개발을 위한 MOU 체결

  • 3사 간의 공동 업무협약 통해 UMOS Map Alliance 결성… 글로벌 모빌리티 플랫폼 구축 목표
  • 모빌리티 서비스 운영을 위한 클라우드 서비스 ‘TOAST’ 제공 및 실시간 모니터링 대응 체계 지원
[테크수다 이창길 jjangkil@techsuda.com] NHN(대표 정우진)이 아이나비시스템즈(대표 성득영), 코드42(대표 송창현)과 함께 글로벌 모빌리티 플랫폼 개발을 목표로 한 공동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유모스 맵 얼라이언스(UMOS, Urban Mobility Operating System Map Alliance)를 결성했다.

유모스(UMOS)는 코드42가 핵심 사업으로 개발하고 있는 도심형 모빌리티 플랫폼으로, 자율주행차 및 드론, 딜리버리 로봇 등 미래 이동수단을 통합한 차량 호출 및 공유, 스마트 물류 서비스로 상용화될 계획이다.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아이나비시스템즈와 코드42는 유모스(UMOS) 공동 개발을 위해 양사가 오랜 기간 축적한 지도, 실시간 교통정보, 관심지점(POI), 도로 영상정보 등 지도 유관 데이터 및 기술을 강화하는 등 다양한 프로젝트를 공동 수행한다. NHN은 모빌리티 플랫폼에 통합 클라우드 서비스 ‘TOAST’를 제공하고, 클라우드 기반의 모빌리티 서비스 운영을 위한 실시간 모니터링 대응 체계를 지원한다.

또한 3사는 각 사가 보유한 고객사 및 투자사의 다양한 산업 기술과 인프라를 기반으로 데이터를 고도화하며,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도 적극 모색한다는 계획이다. NHN 관계자는 “3사 간의 공동 업무 협약을 통한 유모스 맵 얼라이언스 결성으로, 미래형 모빌리티 플랫폼을 NHN의 클라우드 서비스 ‘TOAST’ 기반에서 구현할 수 있게 됐다”며, “NHN은 아이나비시스템즈와 코드42가 공동 개발하는 다각적인 모빌리티 서비스를 위한 폭넓은 협력을 이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테크수다 Techsuda]

About 이 창길 기자

이 창길 기자
디지털 양산박을 꿈꾸고 있습니다. 언젠간 되겠지요. jjangkil@techsuda.com

추천 기사

협업 SaaS 전문 기업 ‘NHN 두레이’ 출범···글로벌 협업 시장 규모는 29조원

8월 1일 NHN Dooray! 공식 출범, 올인원 협업툴 중심으로 기업에게 필요한 비즈니스 솔루션 제공 원격근무 도입 필수인 …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