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PE, 김영채 신임 한국 HPE 대표 선임

–        입사 이후 지난 20년간 뛰어난 통찰력과 리더십으로 다양한 부문 수장 역임

–        국내 시장  HPE 입지 확대  비즈니스 기회 적극 발굴 계획

[테크수다 기자 도안구 eyeball@techsuda.com] “한국 HPE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이하여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이 그 어느 때보다 강조되고 있는 현 시점에서,  고객과 파트너, 그리고 임직원들과 함께 새로운 기준(뉴노멀)에 기반한 새로운 비즈니스 환경을 조성해 혁신의 기회를 주도하겠습니다.”

휴렛팩커드 엔터프라이즈(이하 HPE)가 10월 1일자로 현 김영채 부사장을 신임 한국 HPE 대표로 임명한다. 그는 임명 소식에 대해 이 같이 밝혔다.

김영채 부사장은 입사 이후 지난 20년간 IT 시장에 대한 통찰력과 리더십으로 엔터프라이즈 영업, 마케팅, 전략기획 및 비즈니스 부문의 수장을 역임하며 HPE 내 다양한 조직을 성공적으로 이끌어 왔다.

특히, 현재 담당하고 있는 하이브리드(Hybrid) IT 사업부의 총괄로서 지난 2년간 어느 때보다 혁신적인 변화와 함께 안정적인 비즈니스 성장의 기초를 마련해왔다는 호평을 받고 있다.

향후 김영채 부사장은 자사 주요 전략인 엣지 투 클라우드 제반의 서비스형 IT를 제공하는 업계 선두주자로서 HPE의 입지 확대 및 비즈니스 기회 발굴에 더욱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테크수다 Techsuda]

추천 기사

자율주행 서비스 로봇 스타트업 ‘베어로보틱스’ 시리즈A 투자유치···소뱅·롯데 등에서 370억원 투자

[테크수다 기자 도안구 eyeball@techsuda.com] “베어로보틱스 덕분에 성공적인 매장 운영이 훨씬 간단하고 쉬워졌다는 탄성이 터져 나오게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