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켓컬리, 2020 추석선물로 건강기능식품·위생용품 인기

– 추석 얼리버드 기획전 분석 결과 전년 추석 대비 공진보 1006%, 건강 즙 732%, 위생용품 135% 늘어

– 코로나 19 영향으로 건강, 위생 관심 높아지며 관련 상품 수 역시 100~233% 증가

– 작년 추석 대비 얼리버드 기획전 판매 실적 300% 증가, 오는 31일까지 진행 예정 

[테크수다 기자 도안구 eyeball@techsuda.com] 1등 장보기 앱 마켓컬리가 올해 추석 얼리버드 기획전을 분석한 결과 건강기능식품과 위생용품 선물세트의 판매 실적이 전년 추석 대비 각각 301%, 151%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그 어느 때보다 건강과 위생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만큼 추석 선물세트에도 관련 트렌드가 반영되는 추세다. 마켓컬리에서 지난 19일부터 진행되고 있는 추석 얼리버드 기획전을 분석한 결과 지난 23일까지 5일간 추석 얼리버드 선물세트 판매 실적은 작년 추석 기획전 동기간(첫 5일간) 대비 300% 증가했다.

그 중 건강기능식품 선물세트의 경우 전체 흐름과 동일하게 301% 늘어났는데, 인삼, 산양삼 등의 재료로 빚은 공진보 선물세트 1006%, 배도라지, 양파 등 즙 관련 선물세트가 732% 증가했다. 

전년 대비 135% 늘어난 홍삼 관련 선물세트는 전체 판매 실적 중 가장 높은 비중인 22%를 차지했다. 치약, 세정제 등 위생용품을 다루는 선물세트도 전년 대비 151% 증가하는 등 인기가 크게 높아졌다.

이처럼 추석 선물 기획전에서 건강기능식품, 위생용품 관련 상품 인기가 높아진 데에는 코로나 19 확산으로 인해 건강, 면역력, 위생 등의 중요도가 높아졌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실제로 추석 얼리버드 기획전에서 위생용품 선물세트의 상품 수는 작년 추석 대비 233% 증가했다. 2019년에는 치약, 가글 등 구강 위생용품이 주였다면, 올해에는 손 세정제,살균 스프레이, 칼슘 파우더, 비건 세제 등 다루는 상품군 또한 크게 확장되었다.

마켓컬리, 올해 추석선물로는 건강기능식품과 위생용품이 인기_‘루치펠로’ 미니 치약 6종 세트

면역력 강화에 도움을 주는 건강기능식품 선물세트 상품 수는 2019년 추석 대비 100% 증가한 130여 종에 달한다. 올해 추석 얼리버드 기획전을 통해 선보이고 있는 선물세트 3개 중 1개 꼴인 32%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작년 추석에는 한과, 차, 커피 등 디저트 선물세트가 가장 많았지만, 올해는 홍삼, 공진보 등 전통적인 한방 제품부터 영양제, 즙 등 종류가 다채로워졌다. 이에 대해 마켓컬리는 개인 건강 관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트렌드를 고려해 관련 상품군을 강화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마켓컬리는 오는 31일까지 진행하는 추석 얼리버드 기획전에서 선물세트를 최대 50% 할인하며, 최대 2만원 할인 쿠폰 및 7% 추가 적립금 지급 등 다양한 혜택을 함께 제공한다. 또한, 예약 배송 서비스를 통해 추석 연휴 전 주인 9월 23일(수)부터 9월 28일(월)까지 수령일을 지정할 수 있다. 예약 배송이 아닌 주문 다음 날 배송받는 내일 배송 서비스는 샛별 배송의 경우 9월 29일(화) 오후 11시까지, 택배 배송 지역의 경우 25일(금) 오후 8시까지 주문할 수 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