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수다

마켓컬리, 캠핑 관련 상품 판매량 전년 대비 150% 증가

1등 장보기 앱 마켓컬리가 본격적으로 캠핑을 즐기는 3월부터 9월까지 상품 판매량을 분석한 결과, 바비큐, 꼬치 등 캠핑용 식품과 랜턴, 휴대용 식기 등 캠핑 관련 상품의 판매량이 전년 같은 기간 대비 150% 증가했다고 12일 밝혔다.

코로나로 인해 사람들이 붐비지 않는 여가활동으로 캠핑이 인기를 끌며 관련 상품 판매가 증가하고 있다. 3월부터 9월까지 마켓컬리에서 판매된 캠핑용 식품은 작년 동기간 대비 150%, 캠핑용품은 134% 증가했다. 컬리는 야외에서 캠핑을 즐기는 사람들뿐 아니라 외부로 나가지 않고 집에서 캠핑 메뉴를 즐기는 홈캠핑족도 가세해 판매량이 높게 증가한 것으로 분석했다.

캠핑 식품은 재료를 많이 챙기지 않아도 맛은 제대로 느낄 수 있게 한 상품의 판매량이 증가하고 있다. 가장 높은 판매량 증가를 보인 상품은 여러가지 양념을 챙기지 않아도 간편하게 고기에 곁들어 맛을 더하는 바비큐용 소스로 전년 동기간 대비 216% 증가했다. 그 외에 별도의 식사용 도구 없이도 손으로 들고 먹기 좋은 꼬치류는 188%, 모든 재료가 포함되어 물을 넣고 끓이기만 하면 되는 어묵탕이 145%로 높은 판매량 증가를 보였다.

가볍고 이동이 편리한 캠핑용품 판매량도 증가하고 있다. 일회용 그릴 상품은 직전 년도 같은 기간 대비 268% 판매량이 증가해 가장 높은 판매량 증가를 보였다. 와인잔, 커트러리, 테이블 매트 등 캠핑용 식기류 판매량은 95% 증가해 야외에서도 스타일리시하게 캠핑을 즐기고자 하는 사람들도 늘어나고 있다. 캠핑용 냉온장고는 35L의 대용량 상품이 21L 상품 대비 2.9배 높은 판매량을 보여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차박 등 외부 이동 시에 식재료를 넉넉하게 담을 수 있는 상품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홈캠핑족이 늘어나는 트렌드에 맞춰 컬리는 코로나와 추워진 날씨에 집에서도 편하게 즐길 수 있는 ‘나만의 캠핑 기획전’을 오는 15일까지 진행한다. 캠핑에 빠질 수 없는 바비큐와 간편 요리, 우리 집을 캠핑장으로 바꾸어 줄 캠핑용품까지 총 70여개 상품을 한데 모아 쉽고 편한 ‘홈캠핑’을 즐길 수 있게 했다. 캠핑용 메뉴를 고르기 어려워하는 고객을 위해 ‘레트로’, ‘프리미엄’, ‘간편’이라는 3가지 컨셉의 홈캠핑도 소개한다. 레트로 홈캠핑 메뉴로는 작년부터 인기를 끌고 있는 냉동 삼겹살을 메인으로 찌개. 볶음밥까지 2인이 코스로 즐길 수 있게 준비해 20% 저렴하게 선보인다. 프리미엄 홈캠핑으로는 큼직한 갈빗대가 통째로 붙어 있는 몽갈비와 독일의 전통요리 학센, 모둠 소시지까지 세트로 구성해 이색적인 메뉴를 즐길 수 있게 구성했다. 새우로 맛을 낸 감바스와 주꾸미 볶음. 부대찌개까지 요리와 안주까지 한 세트로 준비한 간편 홈캠핑도 25% 할인한다. [테크수다 Techsuda]

Exit mobile vers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