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16, 목요일

당근마켓, 강남 교보타워로 신사옥 확장 이전···연내 300명 규모 채용 확대

[테크수다 기자 도안구 eyeball@techsuda.com] “사업이 빠르게 성장하면서 업계 유수의 인재들이 당근마켓으로 모여들고 있습니다. 새로운 공간에서 더 큰 비전을 실현시켜 나가며 당근마켓이 꿈꿔온 진정한 동네 기반 커뮤니티를 완성해 나가겠습니다.”

김용현 당근마켓 공동대표는 신사옥으로 둥지를 옮기면서 새로운 도약에 대한 기대감을 이렇게 표현했다.

국내 대표 지역생활 커뮤니티 당근마켓(공동대표 김용현김재현)은 가파른 서비스 성장과 사업 확장에 따른 인원 증가로 서울 강남역 인근의 ‘교보타워로 회사를 이전했다고 17일 밝혔다.

당근마켓은 이번 사옥 이전과 함께 지역 생활 커뮤니티 서비스와 사업 확대를 위한 채비를 갖추고하이퍼로컬 사업의 혁신에 속도를 낼 전망이다이웃간 중고거래를 넘어 정보를 공유하는 ‘동네생활과 지역내 상권과 생활 편의 서비스를 이어주는 ‘내근처를 중심으로 다양한 연결을 실현해오고 있는 당근마켓은 국내 최초의 로컬 중심 서비스로 괄목할만한 성장을 이루고 있다.

당근마켓은 서울 강남 교보타워로 신사옥을 확장 이전했다.

신규 채용도 대거 확대한다현재 180명까지 확대된 규모를 올해 안에 2배 가까운 300여명 수준까지 늘릴 계획이다하이퍼로컬 서비스를 더욱 고도화하기 위한 개발자들을 비롯해 디자인마케팅기획커뮤니케이션글로벌 서비스까지 다양한 분야에서 전방위적으로 신규 인력을 채용한다.

새로운 사옥은 하이퍼로컬 서비스를 지향하는 당근마켓의 아이덴티티와 비전을 담아 설계했다. ‘우리 동네를 테마로 사무실 곳곳에 친근하고 따뜻한 동네 느낌이 들도록 했다또 회의실 및 휴게 공간각 업무 룸으로 이어지는 복도에는 ‘은행나무길 마을회관‘, ‘둘레길 모퉁이집’, ‘오솔길 사진관’ 등 정감 있는 이름들을 부여했다.

구성원들을 위한 효율적인 업무 환경 조성에도 신경을 썼다능률을 높이기 위해 회의실을 다양한 유형으로 만들었다특히 코로나19로 재택근무와 화상회의가 많은 점들을 고려해 1~2인 회의실을 대폭 늘렸다개방형 라운지를 조성해 직원들이 일하다가 언제든 편히 휴식을 취하거나그 안에서 편하게 업무도 가능하도록 만들었다.

한편당근마켓은 지역 공동체의 중요성과 이웃의 정을 느끼게 해주는 역할로 ‘지역 생활 커뮤니티의 대중화를 이끌고 있으며지역과 사람사람과 사람을 잇는 서비스로 ‘새로운 문화를 창조해 나가고 있다. [테크수다 Techsuda]

추천 기사

애플, 아이폰 13 프로ㆍ프로맥스 발표

[테크수다 기자 도안구 eyeball@techsuda.com] 애플이 아이폰 13 프로(iPhone 13 Pro)와 아이폰 13 프로 맥스(iPhone 13 …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