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 25, 화요일

네이버클라우드, 네이버 데이터 수문 연다⋯데이터 분석 특화 솔루션 잇달아 출시

[테크수다 기자 도안구 eyeball@techsuda.com] “이번 데이터 분석 특화 솔루션들은 네이버의 원천기술을 기반으로 하는 PaaS(Platform as a Service) 포트폴리오의 확장입니다. 네이버클라우드만이 제공할 수 있는 차별화된 데이터와 기술을 바탕으로 더 많은 고객이 데이터를 기반으로 하는 비즈니스 혁신을 이룰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습니다.”

네이버클라우드 한상영 전략&기획 총괄 상무는 데이터 분석 특화 솔루션을 잇달아 출시하면서 이렇게 포부를 밝혔다.

네이버클라우드(대표이사 박원기)가 ‘클라우드 데이터 박스(Cloud Data Box)’와 ‘데이터 포레스트(Data Forest)’ 상품을 공식 출시했다. 이번 데이터 분석 특화 솔루션 출시로 기업의 비즈니스 운영에 바로 적용가능한 인사이트 도출을 돕고, PaaS(Platform as a Service) 포트폴리오 강화로 플랫폼 서비스에 대한 고객의 니즈를 더욱 충족시킨다는 계획이다.

▲ 클라우드 데이터 박스…시장 이해도 향상을 위한 차별화된 네이버 데이터 제공 및 고객 데이터와의 연계 분석을 통한 다양한 가치 창출 지원

클라우드 데이터 박스는 차별화된 네이버 데이터를 안전한 빅데이터 분석 환경에서 다각도로 분석해 비즈니스 인사이트를 발굴할 수 있는 종합 분석 서비스이다.

이용 가능한 네이버 데이터는 네이버 쇼핑, 검색, 그리고 AI 학습을 위해 유입된 방대한 양의 독보적인 데이터로 고객은 비즈니스 목적에 따라 다양하게 데이터를 활용할 수 있다. 2020년 7월 네이버가 자사의 데이터와 분석도구를 제공해 데이터 생태계를 활성화하는 방안을 공개적으로 언급한 이후 실질적으로 기업 고객이 네이버 데이터를 이용해 비즈니스 혁신을 이룰 수 있도록 지원하는 솔루션이 출시된 것이다.

네이버클라우드는 기업이 데이터를 의미 있게 활용할 수 있도록 오랜 시간 다양한 대상을 통해 검증하는 등 실질적인 준비와 시행을 거쳤다.

클라우드 데이터 박스는 대량의 네이버 데이터를 포함해 데이터 분석에 필요한 인프라, 맞춤형 분석, 연계서비스까지 엔드투엔드(End-to-end)로 제공한다. 데이터를 보유하고 있지 않거나 분석이 생소한 고객도 간편하게 활용할 수 있는 것은 물론, 높은 수준의 분석 역량을 보유한 고객까지 누구나 마켓 인사이트를 발굴해 이를 기반으로 최적화된 마케팅 전략을 수립할 수 있게 됐다.

기업의 사업 경쟁력 강화, 소비자의 소비 경험 향상을 위해 잠재 고객을 이해하는 데이터 분석은 필수이다. 고객은 클라우드 데이터 박스를 활용해 시장과 소비자에 대한 마켓 인사이트를 얻어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으며, 특히 기업이 보유한 기존 데이터와 연동해 시너지 효과도 기대할 수 있게된다.

예를 들어, 전자상거래와 유통 분야에서는 정교한 시장과 소비자 트렌드 분석, 온라인 내 상품 관심도 측정, 자사 브랜드 와 상품 인지도 파악, 경쟁사 브랜드와 상품 인지도 비교가 가능하다. 또 금융 분야에서는 금융 상품 가망 고객의 관심사 예측, 고객 관심사 기반의 신규 상품 기획, 소비 성향 세분화, 마이데이터 서비스 다양화를 위한 추천 모델을 개발할 수 있다. 기존에 고객을 파악하기 위해 사용하던 설문조사, 인터뷰, 컨설팅 보고서의 샘플링 된 데이터와 달리 로우 데이터(raw data)를 제공하기 때문에 고객이 다양한 뷰로 가치 있는 분석을 할 수 있다.

데이터를 다루는 서비스인만큼 인프라와 보안 관련 첨단 기술을 적용해 접속 인증과 보안을 한층 강화했다. 데이터 유출 위험이 없도록 인프라를 제공해 안전하게 데이터를 저장하고 분석할 수 있다. 또한 허가된 사람만 접속할 수 있도록 내·외부 망을 차단해 원본 데이터를 안전하게 보관하는 한편, 유출 여부를 수시 모니터링해 안전하게 보호하고 있다.

네이버클라우드는 이번 클라우드 데이터 박스의 기본형 출시 이후, 각 산업 도메인에 특화된 고급 데이터와 분석 템플릿을 단계적으로 출시할 예정이다. 데이터를 처리에 익숙하지 못한 고객이나 커스터마이징 대시보드 구축이 필요한 경우, 클라우드 데이터 박스에 대한 높은 이해도를 갖춘 파트너사를 통해 분석을 지원받을 수 있다.

▲ 데이터 포레스트…빅데이터부터 머신러닝까지 분석 가능한 대용량 분석 플랫폼

오픈 베타 테스트(OBT)로 제공하던 데이터 포레스트도 정식 서비스로 출시됐다. 데이터 포레스트는 네이버의 기술력을 바탕으로 만들어진 빅데이터 통합 분석 플랫폼으로 머신러닝을 위한 텐서플로우(Tensorflow), 파이토치(PyTorch) 등 오픈소스 라이브러리와 빅데이터 분석을 위한 하둡(Hadoop) 기반의 다양한 오픈소스 프레임워크를 제공한다.

데이터 포레스트를 통해 대용량 데이터 저장, 처리에 필요한 빅데이터 에코시스템 뿐만 아니라 GPU 리소스를 활용한 딥러닝 분석이 가능한 통한 분석 환경을 제공하게 된다. 다양한 빅데이터 프레임워크들을 앱으로 생성해 쉽고 빠르게 나만의 분석 환경 구성도 가능하다. 또한 별도 인프라 구성없이 서버리스 환경에서 사용량 기반으로 배치(Batch) 작업을 수행할 수 있으며, 높은 가용성과 보안 기술이 적용되어 안정적인 하둡 클러스터 환경을 제공한다.

비용적 측면에서도 사용된 리소스만큼만 비용이 부과되기 때문에 데이터 분석에 필요한 비용을 최적화할 수 있으며, 상황에 따라 리소스를 확장하거나 축소하여 비즈니스 요구사항에 유연하게 대처할 수 있다. [테크수다 Techsuda]

 

About 도안구 기자

도안구 기자
긴 여정을 떠나며. 동료들은 다 어디 있는 거야.

추천 기사

코리아센터, 4000억 규모 투자유치 단행

[테크수다 기자 도안구 eyeball@techsuda.com] 전자상거래 구축 서비스 메이크샵을 운영중인 코리아센터(290510, 대표 김기록)는 13일 국내 및 …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