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7, 목요일

스마일서브 창립 20주년 맞아 CSP 사업으로 재도약

토종 클라우드 서비스 사업자인 스마일서브(대표: 김병철)이 6월 1일로 창립 20주년을 맞이했다. 2002년 서버 호스팅 시장에 뛰어든 스마일서브는 2022년 현재 데이터센터를 직접 구축해 운영하는 클라우드 서비스 사업자(Cloud Service Provider, 이하 CSP)로 성장했다.

스마일서브의 지난 20년 발자취는 도전의 역사다. 데이터센터를 임대하여 호스팅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의 한계를 느낀 스마일서브는 2008년 직접 설계해 구축한 데이터센터의 문을 열었다. 당시 호스팅 업계에서 모두 무모한 투자라고 보았지만 당시 결단은 CSP 비즈니스의 계기이자 발판이 되었다. 전기, 네트워크, 항온항습, USP, 내진 등을 직접 설계하고 최적화한 2,000 제곱미터 규모의 스마일 IDC(Smile IDC)는 2022년 현재 퍼블릭 클라우드, 공공 기관 전용 클라우드, 코로케이션, 서버 호스팅, 웹 호스팅, 도메인, SMS, 보안 관제 등의 서비스 기반이다.

이외에도 스마일서브는 서버, 네트워크 등 중요 장비를 직접 개발하는 전략을 일찌감치 채택해 원가 경쟁력을 높여 왔다. 이 역시 남들이 하지 않는 도전이었는데, 스마일서브는 대만, 중국 등지의 서버, 네트워크 관련 부품 업체들과 협력 관계를 강화하며 장비 설계와 제조 역량을 높여왔다. 현재 스마일서브의 KC 인증 획득 서버 장비는 하프에서 3U 크기의 라인업으로 구성되며, 조달청 나라장터에 등록되어 판매 중이다.

스마일서브는 창립 20주년을 맞아 새로운 비전인 ‘개발하는 것과 하지 않는 것의 차이, 이 차이가 20년 스마일서브의 역사를 만들었고, 100녀 후 미래를 밝힌다’를 선포한다. 김병철 대표는 기념사를 통해 “통신사, 대형 포탈, 글로벌 공룡들이 모두 출전한 판에서 우리의 길이 쉽지 않을 거라 우려도 적지 않다는 걸 알고 있지만 아마도 앞으로의 20년 아니 앞으로의 100년도 서버쟁이의 외길 고집은 앞으로도 변치 않을 것”이라고 비전을 밝혔다.

한편, 스마일서브는 창립 20주년을 맞아 고객 감사 이벤트를 진행한다. 스마일서브는 20주년 기념 고객 설문 조사 응답자를 대상으로 스마일서브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무료 마일리지를 제공한다.

About 도안구 기자

도안구 기자
긴 여정을 떠나며. 동료들은 다 어디 있는 거야.

추천 기사

메가존·연성대·한국모바일게임협회·텐센트클라우드, 모바일 게임산업 인력 양성 맞손

[테크수다 기자 도안구 eyeball@techsuda.com] 클라우드 기반 모바일 게임 인재 양성을 위해 관련 분야 기업과 기관, …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