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 27, 금요일

[CES 2023] 퀄컴, 스냅드래곤 라이다 플랫폼으로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과 자율 주행 기술 선도

[테크수다 기자 도안구 eyeball@techsuda.com] 퀄컴 테크날러지(Qualcomm Technologies, Inc.) 스냅드래곤 디지털 섀시(Snapdragon Digital Chassis) 제품군에 새롭게 추가된 스냅드래곤 라이드 플렉스(Snapdragon Ride Flex) 시스템온칩(SoC)을 발표했다.

플렉스 SoC 이기종 컴퓨팅 리소스 전반에 걸쳐 차량 내부  외부 환경에 따른 중요도가 혼재된 워크로드를 지원하도록 설계되어 디지털 콕핏, ADAS  AD 기능이 단일 SoC 동시 탑재된다최고 수준의 차량 안전을 충족하도록 설계된 플렉스 SoC 하드웨어 아키텍처가 간섭에 영향 받지 않고 특정 ADAS 기능을 위한 서비스 품질(QoS) 보장하며전용 자동차 안전 무결성 D등급(ASIL-D) 인증받았다뿐만 아니라플렉스 SoC 멀티 OS 동시 운영독립된 가상 시스템을 통한 하이퍼바이저 지원오토사(AUTOSAR) 통한 실시간 운영 체제(OS) 사전에 통합하여 운전자 지원 안전 시스템디지털 재구성형 클러스터인포테인먼트 시스템운전자 모니터링 시스템주차지원 시스템  차량 내부  외부 환경에 따른 중요도가 혼재된 워크로드 요구 사항을 충족한다.

플렉스 SoC는 확장성과 안전성이 뛰어난 운전자 지원 및 자동 운전 환경을 제공하며, 업계에서 입증된 스냅드래곤 라이드 비전(Snapdragon Ride Vision) 스택과 사전 통합되어 규정 요구 사항을 충족하는 전면 카메라와 다중 모드 센서(다중 카메라, 레이더, 광선 레이더 및 지도)로 차량 제어 알고리즘에 공급되는 차량 주변 환경 모델을 생성하는 향상된 인식 기술을 제공한다. 스냅드래곤 라이드 비전 스택은 신차평가제도 (NCAP) 요건과 유럽의 표준 안전 규제 (GSR) 요건을 충족하는 동시에 더 높은 수준의 자율주행 기술을 위한 확장이 이루어지고 있다.

개방형, 확장성, 고성능 및 전력 효율성을 토대로 자동차 솔루션 개발에서 지속적인 성공을 거둔 퀄컴의 플렉스 SoC 제품군은 스냅드래곤 디지털 섀시 플랫폼의 다양한 SoC 포트폴리오와 호환된다. 플렉스 SoC는 엔트리 레벨에서 프리미엄, 하이엔드 중앙 컴퓨팅 시스템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성능 확장에 최적화되어 자동차 제조업체가 차량별로 적합한 성능 포인트를 선택할 수 있는 유연성을 제공한다. 이 기능을 통해 자동차 제조업체는 몰입형 하이엔드 그래픽, 인포테인먼트 및 게이밍 디스플레이, 뒷좌석 엔터테인먼트 화면 등 복잡한 콕핏 이용 경험을 비롯해 저지연 프리미엄 오디오 경험과 사전 통합된 스냅드래곤 라이드 비전 스택을 동시에 실현할 수 있다. 이러한 성능 요구 조건은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의 공동 설계를 통해 구현된다.

스냅드래곤 라이드 플렉스 SoC는 완벽한 내장형 중앙 컴퓨트 플랫폼으로 차세대 소프트웨어 중심 자동차 (SDV) 솔루션을 적용해 고성능, 중요도 혼재 클라우드 네이티브 처리량을 유연하게 지원하는 이종 안전 컴퓨트를 탑재했다. 차량 내장형 컴퓨트는 컨테이너화 인프라에 활용되는 풍부한 플랫폼 소프트웨어 기술을 갖췄다. 또한, 가상 플랫폼 시뮬레이션을 지원하는 클라우드 네이티브 오토모티브 소프트웨어 개발 처리를 통해 데브옵스 (DevOps) 및 머신 러닝 작업 (MLOps) 인프라에 활용될 수 있다.

첫 스냅드래곤 라이드 플렉스 SoC는 2024년 생산을 목표로 현재 샘플링되고 있다.

나쿨 두갈(Nakul Duggal), 퀄컴 수석 부사장 겸 오토모티브 부문 본부장은 “퀄컴은 오토모티브 컴퓨트 혁신에 계속 앞장서고 있다.  소프트웨어로 정의되는 자동차 시대로 진입하면서 스냅드래곤 라이드 플렉스 SoC 제품군은 고성능의 전력 최적화된 차량 내부 및 외부 환경의 중요도가 혼재된 아키텍처의 새로운 기준을 마련할 것이다”라며, “자동차 제조사들과 주요 자동차 부품 공급사들을 위해 더 쉽고 비용 효율적으로 이용할 수 있는 제품을 제공해 모든 자동차 제조사들의 통합형, 개방형, 확장형 아키텍처로의 전환을 돕고, 이를 위해 하드웨어, 소프트웨어, ADAS/AD 스택 솔루션 등 퀄컴의 사전 통합형 제품군을 제공해 시장 상용화 시기를 앞당기는 한편, 퀄컴 플랫폼을 통해 차별화된 서비스를 선보이도록 기여할 것”이라고 전했다. 

퀄컴 테크날러지의 통합형 오토모티브 플랫폼은 스냅드래곤 콕핏 플랫폼(Snapdragon Cockpit Platforms), 스냅드래곤 오토 커넥티비티 플랫폼(Snapdragon Auto Connectivity Platforms) 및 스냅드래곤 라이드 플랫폼을 포함하며, 앞으로 300억 달러이상의 수주를 바탕으로 리더십과 성장을 공고히 할 예정이다. 글로벌 자동차 업계의 기술 공급자로서 퀄컴은 스냅드래곤 디지털 섀시를 비롯한 광범위한 오토모티브 솔루션의 포트폴리오를 활용해 자동차 제조업체들과 협력하고 있다.

한편, 퀄컴 테크날러지(Qualcomm Technologies, Inc.)가 다양한 세대의 스냅드래곤 라이드 플랫폼(Snapdragon Ride Platform)을 통해 새로운 전환점을 예고했다. 주요 글로벌 자동차 제조사들에 의한 높은 채택률을 기록하고 있는 해당 플랫폼은 안전하면서도 업데이트가 가능한 ADAS와 AD 솔루션의 신속한 개발에 기여하고 있다.

스냅드래곤 라이드 플랫폼 1세대는 전세계적으로 상용화되고 있으며, 이어서 선보이는 스냅드래곤 라이드 플랫폼은 업계 선도적인 4나노미터(4nm) 시스템 온 칩(SoC)과 스냅드래곤 라이드 비전 (Snapdragon Ride Vision) 스택을 결합해 안전한 핵심 시스템을 지원한다. 현재 차세대 스냅드래곤 라이드 플랫폼은 2025년 전세계적인 자동차 생산을 목표로 하는 주요 주요 자동차 부품 공급사와 샘플링이 진행되고 있다.

[테크수다 기자 도안구 eyeball@techsuda.com]

About 도안구 기자

도안구 기자
긴 여정을 떠나며. 동료들은 다 어디 있는 거야.

추천 기사

[CES 2023] 누비랩, 김은하 작가와 콜라보레이션 전시 진행

[테크수다 기자 도안구 eyeball@techsuda.com] AI 스타트업 누비랩(대표 김대훈)이 CES 2023에서 설치미술 신예로 주목받는 김은하 작가와 …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