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수다

[Infographic]지원 종료 6개월 앞둔 윈도우 XP 한국 사용 현황

국내 990만대 이상 PC가 아직도 XP 사용하고 있다.

이로써 2014년  4월 8일 윈도우 XP 에 대한 모든 기술 지원이 종료되기 때문에 사용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윈도우 XP에 대한 지원이 종료되면 향후 추가 업데이트나 최신 드라이버 지원, 온라인 기술 지원은 물론 추가로 발견된 취약성에 대한 보안 패치도 더 이상 이뤄지지 않는다. 이에 따라 지원 종료 이후에도 윈도우 XP를 계속 사용할 경우 각종 바이러스나 스파이웨어, 악성 코드 등 보안 위협에 노출될 가능성이 크게 높아질 것으로 우려된다.

글로벌 IT시장조사업체인 스탯카운터(Statcounter) 자료에 따르면 9월까지 국내에서 사용되는 컴퓨터 가운데 22%[1]가 윈도우 XP를 운영체제(OS)로 사용하고 있다. 전체 약 4529만대[2]의 PC 가운데 990만대 이상에 달하는 숫자로, 올해 4월 31%에 비해 현저히 줄어든 수치지만 여전히 국내 PC 5대 중 1대가 윈도우 XP를 사용중이다. 마이크로소프트가 올해 4월 발간한 2012년 하반기 보안 동향 리포트(Security Intelligence Report, Volume 14)에 따르면, 윈도우 XP SP3는 윈도우8 RTM(Release to manufacturing)버전에 비해 보안 위협에 현저히 취약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은 2012년 4분기에 브라질, 중국에 이어 세계 3위의 악성코드 호스팅 사이트 보유국으로 조사된 만큼 향후 국내 윈도우 XP는 사용자들은 더욱 많은 보안 위협에 노출될 것으로 예상된다.

 

Exit mobile vers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