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19, 일요일
Home / Spot News / 미래부, ‘제7회 공개 SW 개발자대회’ 개최
Techsuda Webinar

미래부, ‘제7회 공개 SW 개발자대회’ 개최

ossworldchallenge2013미래창조과학부(장관 최문기)는 우수 SW개발인력 발굴·양성과 우수 오픈소스소프트웨어(OSS) 개발을 통해 국내 SW 산업을 활성화시키기 위한 “제7회 공개 SW 개발자대회(조직위원장 김진형 KAIST 교수, http://project.oss.kr)”를 5.9(목)부터 7개월 동안 개최한다.

OSS는 소스코드가 공개되어 국내에서도 마이크로소프트(MS), 오라클(Oracle) 등 세계적 수준의 SW개발이 가능하여 한국의 SW 산업의 혁신적 도약이 가능한 주요 전략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이번 공개 SW개발자대회는 이러한 공개 SW의 장점을 토대로 SW 개발 인력의 저변을 확대한다는 데 큰 의의가 있다.

이미 국내에서도 운영체계, 데이터베이스관리소프트웨어(DBMS), 응용SW에서도 공개 SW기반의 국산 SW가 다수 개발되고 있어 그 효용성이 입증되고 있다.

올해로 7회를 맞는 공개 SW 개발자대회는 국내부문(일반/학생), 국제부문, 주니어부문, 베스트업그레이드부문으로 나누어 진행되며, 12월까지 이어질 대회 기간 중 참여자 대상 기술 멘토링 및 세미나, 공개SW Day등의 행사 등도 개최될 예정이다.

금년 대회의 특징은 첫째, 초·중등 학생 대상으로 공개 SW인 스크래치를 활용하여 기초적인 프로그래밍 역량을 겨루는 주니어 경진대회를 확대함으로써 어릴 때부터 SW에 관심이 높은 창의적인 인재를 조기에 발굴할 계획이며, 이를 위해 올해부터는 주니어부문과 학생부문 수상자 일부를 대상으로 미국 실리콘밸리 단기연수를 실시함으로써 우수 인재들이 구글, 스탠포드대 등 IT 분야의 첨단현장을 직접 체험하고 세계적인 안목을 기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 스크래치(Scratch) : 미국의 MIT Media Lab에서 개발한 EPL(Educational Programming Language)로 8세 이상 어린이의 지능과 창의력 계발을 위하여 만들어진 프로그래밍 도구

또한 동 대회는 전 세계에서 유일한 글로벌 공개 SW 공모전으로서 지난해의 경우 미국, 싱가폴, 독일, 이집트 등 33개 국가에서 참가하여 명실상부한 글로벌 SW공모전으로 성장하였으며, 올해에도 세계적인 우수 공개 SW 개발자들의 참여가 기대된다.

이와 함께 ‘유엔진솔루션즈‘, ‘소프트웨어인라이프’ 등 동 대회 출신의 창업기업들과 개발자들이 주축이 되어 자발적으로 후배 개발자 양성에 나서는 등 동 대회가 국내 SW분야 창업·취업 활성화와 고급 개발인력 양성에도 크게 기여하고 있는 것으로 평가된다.

올해는 이런 움직임을 지원하기 위해‘창업지원상’을 신설하여 창업을 원하는 수상자에게 한컴창업지원센터 무료입주권을 제공하는 등 본인들이 개발한 SW로 창업이 가능하도록 우수 SW의 창업·사업화 지원을 확대할 계획이다.

추천 기사

“사이버범죄 대응을 위한 강력한 체제 구축”…한국MS, 전세계 7번째 사이버보안센터 개소

<도안구 테크수다 기자 eyeball@techsuda.com> 2016년 3월 4일 –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4일 사이버보안센터를 열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사이버 범죄 …

avatar
wpDiscu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