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20, 목요일
Home / TECH / Computing / Cloud / [Infographic]국내 클라우드 폭발적 성장—인식의 장벽은 제자리?

[Infographic]국내 클라우드 폭발적 성장—인식의 장벽은 제자리?

mscloud20131209

국내 클라우드(Cloud) 시장은 폭발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반면 기업들이 클라우드에 대해 갖고 있는 인식의 장벽은 여전히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마이크로소프트는 2013년 10월 한 달 간 아태지역 11개 국가의 파트너사(2,017명)를 대상으로 클라우드에 대한 인식 설문 조사를 실시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사장 김 제임스)는 한국의 파트너사(234명)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82%가 시장의 낮은 이해도로 어려움을 겪는다고 발표했다. 이해도가 낮은 이유로 ▲보안 수준이 낮다 ▲시장에서 검증되지 않았다 ▲복잡하다 ▲생산성이 낮다고 답변하여 클라우드 도입에 대한 인식의 장벽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국내 기업들의 인식과 달리, 조사기관 IDC는 국내 퍼블릭 클라우드 서비스 시장이 2013년 4억 8700만 달러에서 2017년 12억 달러 규모로 약 3배 가량 성장할 것임을 전망한 바 있다.

뿐만 아니라 국제항공그룹(International Airlines Group), 아시아 에어라인(Asia Airlines), 유로윙스(Eurowings) 등 전 세계에 많은 항공사들이 마이크로소프트의 클라우드 서비스인 오피스 365를 도입해 전사적으로 활용 중이며, 미 연방 항공국의 8만명 이상의 직원들이 오피스 365를 활용하고 있어 시장에서 보안성 및 성능이 검증되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윤무환 상무는 “국내 기업들의 클라우드 도입이 아직 활발하지 못해 이에 대한 잘못된 인식들이 자리잡은 것일 수 있다”며, “스마트폰과 태블릿이 이미 보편화됐고, 업무의 형태도 변하는 시점에서 클라우드의 강점인 모빌리티, 기업 중앙에서 문서를 관리할 수 있는 보안성, 기업 내 인프라 관리의 부담을 덜 수 있는 비용절감효과 등의 측면을 적극 검토를 해볼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지난 달 광화문으로 사옥을 이전하면서 클라우드 기술을 통한 신개념의 ‘프리스타일 워크플레이스(Free Style Workplace)’를 선보이고, 기존의 스마트워크를 뛰어넘는 사람 중심 업무 공간의 롤모델을 제시한 바 있다. 더불어 전세계 마이크로소프트 10만명 이상의 직원들은 사내외 협업을 위해 클라우드 기반의 오피스365를 활용, 업무 효율성을 극대화 하고 있다.

Techsuda Webinar

추천 기사

‘델 테크놀로지스 월드 2018’ 개막…”기술 전략이 곧 비즈니스 전략”

‘델 테크놀로지스 월드 2018’ 개막, 인류 진보를 위한 기술을 나누다 델 테크놀로지스, “디지털 혁신 시대, 기술 전략이 곧 비즈니스 전략” - 미국 라스베이거스 4월 30일(현지시간)부터 5월 2일까지, IT 업계 리더 및 관계자 1만 4천명 이상과 함께 디지털 미래 비전 공유 - 마이클 델 회장 기조 연설, 델 테크놀로지스의 인류 진보를 위한 기술 비전 공유하고 더 나은 삶을 위한 인간과 기계의 동반 강조 - 구글 클라우드 플랫폼(GCP)과의 협력 공개, GCP 전용 스케일아웃 NAS ‘아이실론’으로 클라우드와 온프레미스 스토리지 혜택을 동시에 - 첫 회계연도 마감 성과 공유, 서버 및 스토리지 시장 1위 달성하고 PC 사업분야 등 지속적인 시장 점유율 상승세 기록 - 지난 한 해간 혁신 기업에 약 1억 달러 투자하고 IT 기술 생태계 확장, 3개의 유니콘 기업 등 24개 기업 투자 성과도 밝혀 - 포드, 볼보, 에어로팜 등, 델 테크놀로지스와 함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에서 뛰어난 성취 보인 기업 고객 시상도 진행해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