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17, 토요일
2013년 초에 열린 해커톤에서는 디자이너들과 개발자들이 기존의 ’좋아요’ 버튼을 변형한 다양한 스티커들을 선보였다. 단순한 낙서에서 시작된 이 재미있는 아이디어는 현재 웹과 모바일에서 수백만 명의 사람들에게 사랑 받는 스티커가 됐다.

[사진자료 3] 좋아요 스티커

Techsuda Webinar

추천 기사

리눅스로 부활한 IBM, 39조원에 레드햇 품다…클라우드 시대 생존카드

[도안구 테크수다 기자 eyeball@techsuda.com] “레드햇(Red hat) 인수는 게임 체인저이며 클라우드 시장에 대한 모든 것을 바꿉니다.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