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19, 일요일
Home / TECH / Social / 트위터에서 실시간 동영상 바로 시청
Techsuda Webinar

트위터에서 실시간 동영상 바로 시청

 

[참고 이미지. 우측은 실시간 동영상 스트리밍 앱 페리스코프 화면, 좌측은 페리스코프 영상이 트위터에서 자동재생되는 모습]
트위터의 타임라인이 실시간 영상을 포함하며 한층 역동적으로 바뀐다.

트위터(Twitter)는 페리스코프(Periscope)의 생중계 영상을 트위터 이용자들이 바로 시청할 수 있도록 트위터 타임라인 내에서 자동 재생 형태로 제공한다고 밝혔다.

페리스코프는 트위터가 지난 2015년 3월 출시한 실시간 동영상 스트리밍 앱으로 눈 앞에서 벌어지는 광경을 전세계에 영상으로 생중계하고 트위터를 통해 공유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지난해 애플이 발표한 올해의 앱으로 선정됐으며, 서비스 출시 후 현재까지 1억개의 실시간 영상이 중계됐다.

기존에는 페리스코프 영상을 트위터로 공유할 경우 링크 형태로만 노출돼 페리스코프 앱을 다운받아야만 감상이 가능했다. 하지만 13일 출시된 트위터 업데이트를 진행하면 페리스코프의 생중계 영상이 트위터 타임라인에서 자동 재생된다. 트위터 이용자들은 페리스코프 앱을 받거나 계정을 만들 필요 없이 페리스코프의 영상을 감상할 수 있게 된 것이다.

트위터를 통해 노출되는 카드 형태의 생중계와 다시보기 영상을 터치하면 페리스코프 앱에서와 동일하게 전체화면 보기, 댓글, 하트 등이 적용된다. 또한 이를 트위터 내에서 리트윗, 답글 등을 통해 편리하게 공유할 수 있다.

이번 업데이트로 페리스코프 이용자들이 트위터의 네트워크를 활용해 더 많은 시청자들을 만나게 됐을 뿐 아니라 트위터에서 재생 가능한 영상의 형태도 실시간 영상을 포함하며 큰 폭으로 확장됐다. 트위터는 이번에 추가된 페리스코프 실시간 영상 외에도 30초까지 업로드 가능한 트위터 동영상, 바인(Vine)의 6초 영상, 유튜브·비메오 등 영상 공유 서비스 내 동영상, GIF 애니메이션 등 다양한 동영상 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

페리스코프 영상 자동 재생 기능은 iOS용 트위터 앱에 우선 적용되며 안드로이드 앱, 웹용 트위터 사이트 등으로 확대 적용될 예정이다.

유튜브에 대응하기 위해 트위터와 페이스북 등 소셜미디어 회사들이 영상 서비스를 강화하고 있고, 네이버와 라인의 경우에도 인기인을 대상으로  V나 관련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도록 열어놓고 있다. 2016년은 그 어느 때보다 동영상을 활용한 멀티 채널 네트워크(MCN)의 확산이 기대된다.

추천 기사

판도라TV, 라이브에 올인…”라이브도 개방 시대”

[도안구 테크수다 기자 eyeball@techsuda.com] 지난 2016년 12월 1일 테크수다 TechSuda 도라이브는 판도라TV (PandoraTV) 를 방문했다. …

avatar
wpDiscu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