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19, 일요일
Home / Startup / Startup / 네이버, ‘스페이스클라우드’에 투자…공간공유 O2O
Techsuda Webinar

네이버, ‘스페이스클라우드’에 투자…공간공유 O2O

spacecloud_nhn<도안구 테크수다 기자 eyeball@techsuda.com>

네이버가 공간공유 서비스 ‘스페이스클라우드(http://www.spacecloud.kr / 대표 정수현)’에 투자했다. 투자 금액과 지분율에 대해서는 공개하지는 않았다.

스페이스클라우드는 유휴 공간 활성화를 목표로 지난 2014년 9월 런칭한 서비스다. 공간 호스트가 사용하지 않는 공간 정보를 자유롭게 등록하면 이용자들이 필요한 공간을 시간 단위로 편리하게 예약·결제하고 활용할 수 있도록 돕는 플랫폼입니다. 전형적인 O2O(Offline to Online) 연결 서비스다.

현재 회의실, 스터디룸, 파티룸, 레저시설, 공방, 월드컵경기장까지 800개 이상의 다양한 비즈니스, 생활문화 공간들이 스페이스클라우드 안에서 이용자들과 만나고 있다.

오프라인 공유공간 ‘스페이스노아’, ‘오픈콘텐츠랩’ 등을 만들어왔던 스페이스클라우드 정수현 대표는 유휴공간 때문에 고생하는 많은 공간 호스트들을 만나면서, 공간을 활성화시킬 수 있는 플랫폼의 필요성을 체감하고 스페이스클라우드를 개발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네이버 측은 “유휴 공간 자원을 활용해 공간공유 생태계를 구축하고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고자 하는 스페이스클라우드의 가능성을 보고 투자를 결정했다”며 “공간이 필요한 사람과 공간을 공유하고자 하는 사람을 더 잘 연결하는 플랫폼을 만들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스페이스클라우드는 현재 네이버와 함께 서비스를 개선해 나가고 있으며, 새로운 모습의 스페이스클라우드를 3월 말에 공개할 계획이다. <테크수다>

추천 기사

판도라TV, 라이브에 올인…”라이브도 개방 시대”

[도안구 테크수다 기자 eyeball@techsuda.com] 지난 2016년 12월 1일 테크수다 TechSuda 도라이브는 판도라TV (PandoraTV) 를 방문했다. …

avatar
wpDiscu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