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16, 목요일
Home / Startup / Startup / 네이버, ‘스페이스클라우드’에 투자…공간공유 O2O

네이버, ‘스페이스클라우드’에 투자…공간공유 O2O

spacecloud_nhn<도안구 테크수다 기자 eyeball@techsuda.com>

네이버가 공간공유 서비스 ‘스페이스클라우드(http://www.spacecloud.kr / 대표 정수현)’에 투자했다. 투자 금액과 지분율에 대해서는 공개하지는 않았다.

스페이스클라우드는 유휴 공간 활성화를 목표로 지난 2014년 9월 런칭한 서비스다. 공간 호스트가 사용하지 않는 공간 정보를 자유롭게 등록하면 이용자들이 필요한 공간을 시간 단위로 편리하게 예약·결제하고 활용할 수 있도록 돕는 플랫폼입니다. 전형적인 O2O(Offline to Online) 연결 서비스다.

현재 회의실, 스터디룸, 파티룸, 레저시설, 공방, 월드컵경기장까지 800개 이상의 다양한 비즈니스, 생활문화 공간들이 스페이스클라우드 안에서 이용자들과 만나고 있다.

오프라인 공유공간 ‘스페이스노아’, ‘오픈콘텐츠랩’ 등을 만들어왔던 스페이스클라우드 정수현 대표는 유휴공간 때문에 고생하는 많은 공간 호스트들을 만나면서, 공간을 활성화시킬 수 있는 플랫폼의 필요성을 체감하고 스페이스클라우드를 개발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네이버 측은 “유휴 공간 자원을 활용해 공간공유 생태계를 구축하고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고자 하는 스페이스클라우드의 가능성을 보고 투자를 결정했다”며 “공간이 필요한 사람과 공간을 공유하고자 하는 사람을 더 잘 연결하는 플랫폼을 만들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스페이스클라우드는 현재 네이버와 함께 서비스를 개선해 나가고 있으며, 새로운 모습의 스페이스클라우드를 3월 말에 공개할 계획이다. <테크수다>

Techsuda Webinar

추천 기사

네이버, 쇼핑렌즈 베타 오픈…쇼핑에 최적화된 이미지 검색 UI 구현

네이버 ‘스마트렌즈’, 쇼핑에 특화된 이미지 검색 기술과 UI 적용한 <쇼핑렌즈> 베타 오픈 - 일차적으로 대상을 상품으로 인지하고, 유사한 상품을 찾아 매칭하는 기술 적용…쇼핑에 최적화된 이미지 검색 UI 구현 - 패션 상품의 경우, 색상, 질감, 로고 등 패션 상품만의 메타 정보 고려한 검색 모델 적용 - 향후 가격, 리뷰 등 필터에 따라 검색결과 볼 수 있도록 쇼핑에 특화된 옵션 추가…적용된 기술 역시 지속적으로 고도화할 예정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