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22, 일요일
Home / CULTURE / 네이버, 공간공유 O2O 서비스 “스페이스클라우드”, 새단장

네이버, 공간공유 O2O 서비스 “스페이스클라우드”, 새단장

유휴 공간 활성화를 목표로 지난 2014년 9월 런칭한 공간공유 O2O 서비스인 ‘스페이스 클라우드(http://www.spacecloud.kr / 대표 정수현)’가 네이버의 지원을 받아 공간 검색부터 예약, 결제, 손쉬운 공간 관리까지 간편한 사용성으로 공간 공유에 특화된 서비스로 새 단장하였다.

스페이스클라우드는 유휴 공간 활성화와 공간공유 생태계 구축이라는 서비스 가치를 인정받아 지난 1월 네이버로부터 투자를 유치했다. PC와 모바일로 회의실, 스터디룸, 카페, 파티룸 등의 모임 공간을 시간 단위로 편리하게 예약하고 결제할 수 있는 O2O 서비스이다.

네이버와 함께 리뉴얼을 준비하면서 이용자들이 더욱 간편하게 공간을 찾고 예약할 수 있도록 ▲예약부터 결제까지 한 번에 이루어지는 모바일에 최적화된 예약 시스템 도입 ▲공간주와 이용자 간의 실시간 커뮤니케이션 활성화를 위한 네이버톡톡 적용 ▲날짜, 지역, 인원, 공간 유형별로 공간을 찾을 수 있는 검색 기능 제공 등의 사용성 강화에 중점을 뒀다고 한다.

또한, 공간을 등록하고 싶은 공간주들은 누구나 별도의 회원가입 없이 네이버 아이디로 간편하게 공간을 등록을 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공간 캘린더, SMS 예약 알림 기능 등을 통해 모바일로 공간을 실시간으로 관리할 수도 있다.

스페이스클라우드는 리뉴얼을 기념해 신촌, 홍대, 합정 지역의 25개의 공간을 무료로 제공하는 모임활력소 이벤트를 실시한다. 스터디룸, 파티룸, 공연장, 스튜디오 등 다양한 공간과 제휴를 맺어 동아리, 동호회, 친목모임 등 누구나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도록 기획했다고 밝혔다.

이벤트는 4월 한 달간 진행되며, 이벤트에 참여하고 싶은 단체는 스페이스클라우드 공식 사이트에서 신청할 수 있다.

스페이스클라우드 정수현 대표는 “이번 리뉴얼을 계기로 지역의 공간들을 활성화시키고 공간 호스트들과 함께 성장하는 O2O 서비스로 발전시켜 갈 것”이라며 “특히 모바일, SNS에 익숙하고 공유가치를 중시하는 밀레니엄 세대들이 지역의 다양한 공간들을 공유하고 경험할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추천 기사

판도라TV, 라이브에 올인…”라이브도 개방 시대”

[도안구 테크수다 기자 eyeball@techsuda.com] 지난 2016년 12월 1일 테크수다 TechSuda 도라이브는 판도라TV (PandoraTV) 를 방문했다. …

avatar
wpDiscu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