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Spot News / 트위터(Twitter), 2016년 1분기 실적

트위터(Twitter), 2016년 1분기 실적

  • 1분기 매출, 전년동기 대비 36% 증가한 5억 9,500만 달러
  • 월간활성사용자수(MAU) 3.1억 명으로 증가, 신규 팔로우 수도 48% 증가
  • 재무 현황과 주요 업무 성과 담은 주주 레터 공개, 페리스코프 IR 생중계도 병행

트위터는 26일(현지 시각) 1분기 실적 발표에서 매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36% 증가한 5억9,500만달러(약 6,800억원)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관심을 모았던 이번 분기의 월간 활성 사용자수(Monthly Active User)는 3억1천만명으로 전 분기 3억500만명에서 3% 늘어나 증가세로 돌아섰다. 특히 트윗에 대한 이용자 반응인 팔로우, 리트윗, 답글, 하트 수도 크게 증가했다. 추천 팔로우 기능 개선으로 새로운 팔로우 수는 전년 동기 대비 48% 늘어났다. 이 같은 사용자 반응 증가는 생방송 스트리밍 플랫폼인 페리스코프를 트위터 타임라인 내에서 바로 볼 수 있게 하는 등 다양한 프로덕트 개선 때문으로 분석했다.

전체 매출 중 광고 매출은 5억3,100만 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37% 성장했으며, 이중 모바일 광고 매출이 88%를 차지했다. 데이터 라이센스와 기타 매출은 34% 증가했으며, 미국 내 매출과 미국을 제외한 글로벌 매출 모두 각각 35%와 39%씩 증가했다.

트위터는 이번에도 주주들에게 보내는 레터 형식으로 실적을 공개했다. 주주들이 보다 이해하기 쉽도록 재무 현황과 함께 지난 분기의 주요 업무 성과를 요약해 주주들에게 설명하는 방식이다.

주주레터에서는 지난 해 말 발표한 2016년 5가지 우선 과제에 대한 진행 현황을 공개했다. 핵심서비스 개선, 페리스코프를 중심으로 한 라이브 스트리밍 시장 투자, 컨텐츠 제작자 중심 플랫폼으로 도약, 안전한 트위터로의 개선, 개발자 지원 강화의 5가지 분야에 대해 주요 성과를 자세히 설명했다. 특히 라이브 플랫폼 강화를 위해 미국 프로풋볼리그(NFL)의 스트리밍 중계권을 딴 성과와 서비스 출시 1년여 만에 전세계에서 2억개의 생방송 동영상을 만들어낸 페리스코프의 성장을 주요하게 소개했다. 개발자들에게도 트위터의 영향력이 확대되어 이달 초 트위터의 앱 개발도구 패브릭을 활용하는 단말이 20억대를 넘었다고 발표한 후 현재 24억 대로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주주에게 보내는 트위터 레터는 트위터 IR사이트(https://investor.twitterinc.com)에서 확인할 수 있고, 트위터 IR 계정(@TwitterIR)을 통해서도 녹음 파일이 제공되고 있다. 트위터는 실적발표 현장을 페리스코프 앱으로 생중계하고, 실시간 Q&A도 함께 진행했다.

[참고 이미지2] 트위터 실적발표 페리스코프 캡쳐

* 페리스코프 URL : https://www.periscope.tv/w/1YqKDOAAlLYxV (4/28일 오전 6시까지 감상 가능)

<테크수다 TechSuda>

About 창길 이

창길 이
IT가 문화, 사회, 지역의 좋은 도구가 되기를 꿈꿉니다.

Check Also

[도라이브 핫피플] 조철현 IT 매니저가 말레이시아로 간 까닭은

조철현 전 11번가 글로벌PMO는 지금 말레이시아에서 가서 일하고 있습니다. 지난 1월 약 19년의 한국 기업 …

Leave a Reply

Be the first to comment ^^

avatar
wpDiscu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