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Spot News / ‘더존 클라우드팩스’ 조달청 나라장터 등록

‘더존 클라우드팩스’ 조달청 나라장터 등록

더존비즈온(대표 김용우)은 ‘더존 클라우드팩스’(CF-G V3.0)가 클라우드 SaaS분야에서는 처음으로 조달청의 나라장터 종합쇼핑몰에 등록되었다고 밝혔다.

공공부문에 민간의 클라우드 기반 SaaS 솔루션이 조달 등록된 것은 이번이 최초 사례이다.

이를 계기로 지난해 클라우드 발전법 시행 이후 큰 진척이 없었던 정부의 공공 부문 클라우드 조달체계가 본격적으로 가동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더존 클라우드팩스는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특허를 취득할 만큼 뛰어난 기술력을 자랑하고 있다. 지난 2011년 일본에서 첫 해외 특허를 취득한 이래 특허 조건이 까다롭기로 유명한 중국과 미국에서 연이어 특허를 획득하는 등 모두 7건의 해외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또한, 불필요한 비용과 에너지 절감 친환경 솔루션에 부여하는 인증제도인 녹색기술 인증도 적용하여, 공공기관에서의 적극적인 활성화가 이루어질 전망이다.

더존 클라우드팩스는 클라우드 기술을 기반으로 하고 있기 때문에 PC와 모바일 환경 모두에서 팩스 업무가 가능하다. 기본적인 팩스 송수신은 물론 팩스 문서의 저장, 이력 관리 나아가 문서 보안에 이르기까지 팩스와 관련된 다양한 업무를 편리하고 쉽게 처리할 수 있다.

특히, 공공기관에서 대량 팩스나 대량 문자를 발송할 경우 자리 이석 없이 한번에 처리할 수 있어 업무공백을 줄이며, 각 기관 및 부서, 개인별 전용 팩스번호를 부여해 보안이 필요한 문서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등 행정업무에 가장 적합한 솔루션으로 평가 받고 있다.

더존비즈온의 D-클라우드센터에 팩스 문서가 보관돼(은행처럼) 중요한 팩스문서를 분실할 염려가 없고 송수신 문서를 손쉽게 검색할 수 있어 업무 효율도 대폭 증가하게 된다. 전자적 방식으로 팩스를 사용하기 때문에 불필요한 종이낭비와 토너 사용을 없애면서 유지보수 비용 절감 등 경제성까지 확보할 수 있게 된다.

더존비즈온 김주엽 상무는 “공공기관 대부분에서 여전히 기존 아날로그 방식의 팩스로 행정업무를 처리하면서 업무 환경과 비용적 측면 모두에서 비효율성을 안고 있다.”며, “더존 클라우드팩스를 통해 생산성 확보와 기관 신뢰도 향상, 보안성 강화 등 다양한 효과를 얻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테크수다 TechSuda>

About 이 창길

이 창길
IT가 문화, 사회, 정치, 지역을 위해 도움이 될 수 있는 도구가 되기를 바라는 IT맨입니다.

Check Also

1st Open DoLive 공개방송 : 소셜라이브의 시대! 어떻게 준비하고 대응할까

IT 미디어 ‘테크수다(Techsuda)’의 소셜 라이브 브랜드 ‘도라이브(DoLive)’가 라이브에 관한 노하우와 경험, 관련 소프트웨어를 소개하는 공개방송 …

Leave a Reply

Be the first to comment ^^

avatar
wpDiscu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