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19, 일요일
Home / TECH / Mobile / LG COMMERCIALIZES FIRST SMARTPHONE WITH PRIVACY AND BUSINESS VIRTUALIZATION TECHNOLOGY IN U.S.
Techsuda Webinar

LG COMMERCIALIZES FIRST SMARTPHONE WITH PRIVACY AND BUSINESS VIRTUALIZATION TECHNOLOGY IN U.S.

lgevmware20130516

구글 I/O 행사에 가려 주목을 못 받았지만 기업용 모바일 분야에서 주목할 만한 뉴스가 나왔다.

LG전자가 ‘스마트폰 OS를 2개로 나눠 쓰는’ 솔루션을 북미에서 첫 상용화했다.

2-3년간 연구되었던 이번 프로젝트는 하나의 휴대폰에 가상 OS를 하나 얹어 서로 다룬 앱을 설치하고 그 저장 공간도 분리시켜 안전하게 업무를 볼 수 있도록 하는 것이었다.

주역은 LG전자와 VM웨어, 버라이즌이다. 이번 프로젝트는 안드로이드 운영체제 위에 가상 OS를 하나 더 얹어서 개인과 회사 업무를 완전히 분리시키기 위해 진행되었다. 정보 보안에 대해 민감하게 생각하는 정부 기관들에서 요청이 있었고, 통신사의 경우 듀얼 넘버를 제공할 수 있는 여지도 있어서 미국에서 먼저 움직이고 있다.

VM웨어는 가상화 SW 분야에서 1위 기업으로 LG전자 이외에도 삼성전자, HTC 등과도 관련 프로젝트를 진행해 왔다. 하지만 상용화는 LG전자가 앞섰다.

삼성전자도 관련 프로젝트에 뒤늦게 뛰어들었지만 전혀 새로운 카드를 선보였다.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 2013에서 삼성전자는 녹스(KNOX)를 제공하면서 VM웨어와의 협업 과정에서 얻은 성과를 혼자 독식한 것 아니냐는 지적을 받았었다.

여하튼 삼성전자의 녹스(Samsung Knox)와 LG전자와 VM웨어의 이번 프로젝트의 승자는 누가 될까 궁금해진다. 그리고 국내 통신사들도 이런 협력을 제조사와 단행해 기업들이나 정부 기관의 고민을 덜어줄 수 있을 지 기대된다.

LG전자가 공개한 영어와 한글 보도자료.

– Strategic Venture with VMware and Verizon Wireless Enables Secure Virtual Mobile Experience on LG’s Optimus Vu:

SEOUL–(Korea Newswire) May 16, 2013 — LG Electronics(LG) announced that its Optimus Vu: — known as Intuition in the United States — is the first commercialized smartphone in the U.S. on the Verizon Wireless Network to offer Privacy and Business (P&B) Virtualization. P&B Virtualization essentially divides the smartphone’s operating system in half — creating a secure, IT-controlled environment for business applications, while leaving the end user’s personal data and applications unchanged. The LG Optimus Vu: is the first of a new breed of enterprise-ready smartphones that offer the convenience of this secure, virtual work platform along with all the benefits of LG’s exceptional mobile technologies and user-friendly UX features.

The Optimus Vu: is the result of LG’s successful strategic venture with VMware, the global leader in virtualization and cloud infrastructure, and Verizon Wireless, the largest mobile network operator in the United States. This newest device follows in the foot-steps of another collaborative effort, the LG Revolution for VMware Horizon Mobile™. Winner of the coveted International CES Innovations Design and Engineering Award in 2012, the device featured VMware Horizon Mobile and gave users an exciting sample of the virtual mobile experience.

Many of today’s businesses implement a bring-your-own-device (BYOD) policy when it comes to mobile phones in the workplace. But having work information and applications on a personal device can represent a security risk, and also can make it challenging for the user to keep personal and business-related matters separate. LG’s mobile device with P&B Virtualization provides a separate, secure virtual work environment that is accessible anywhere, anytime. Employing VMware Horizon Mobile, the LG Optimus Vu: allows users to run a second operating system, completely isolated from the one running on the device itself. This makes it easy to keep work-related applications and data separate from personal ones. By reducing security risks and enhancing manageability for businesses, P&B Virtualization is also more secure than the current range of app container-based solutions available in the market.

“The Optimus Vu: with P&B Virtualization represents a giant leap forward in mobile virtualization technology,” said Dr. Jong-seok Park, president and CEO of the LG Elec-tronics Mobile Communications Company. “Joining forces with VMware and Verizon Wireless has enabled us to create an enterprise-ready smart device that enhances pro-ductivity and convenience. Users can enjoy the versatility of having two devices in one while businesses can feel safe in the knowledge that sensitive information will be com-pletely secure.”

“LG and VMware are addressing the challenges IT departments face every day due to BYOD and the consumerization of IT,” said Boaz Chalamish, senior vice president and general manager, End-User Computing, VMware. “Creating a separate virtual workspace on a mobile device enables IT to provide security and control, while also reducing the burden and liability of managing the entire device. This approach strikes the best balance between addressing IT security needs and end-user freedom.”

LG plans to introduce P&B Virtualization in more of its industry leading mobile devices in order to meet the growing demand for secure, business-friendly smartphones.

LG전자, OS 2개로 나눠쓰는 솔루션 북미 첫 상용화

– 버라이즌 공급 ‘인튜이션’에 가상화 솔루션 ‘VMware Switch’ 탑재
– OS 개인용·업무용으로 나눠 사용… 개인 사생활 보호, 기업 정보보안 동시에 확보
– 가상화 솔루션 탑재 모델 및 협력 이통사 적극 확대

2013년 05월 16일 — LG전자(066570, 대표 具本俊, www.lge.co.kr)가 하나의 스마트폰에서 개인용과 업무용으로 OS(Operating System)를 분리해서 사용할 수 있는 솔루션인 ‘VMware Switch(브이엠웨어 스위치)’를 북미시장에서 처음으로 상용화했다.

LG전자는 가상화 솔루션 분야 대표 기업인 미국 VMware社, 미국 최대 이동통신사 버라이즌 와이어리스와 협력해 지난 해 하반기 미국시장에 출시한 ‘인튜이션’(국내 모델명 ‘옵티머스 뷰’)으로 ‘VMware Switch’ 서비스를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최근 미국을 중심으로 개인 스마트폰을 기업 업무용으로 사용하는 BYOD(Bring Your Own Device) 트렌드가 주목을 끌고 있다. 하지만 기업 입장에서는 직원들의 업무 효율성이 높아지는 것은 좋지만, 스마트폰에 회사 정보와 각종 업무용 앱(App)이 담겨 있어 불편했던 게 사실이었다. 개인 입장에서도 자신의 스마트폰을 회사가 제어하고 있다는 것을 반기지 않았다.

‘VMware Switch’ 솔루션은 스마트폰에 탑재된 OS를 개인용과 회사 업무용으로 나눠, 개인 OS에서는 사용자가 마음껏 스마트폰을 즐기게 하고, 회사 OS에는 업무용 앱, 회사 정보들을 담을 수 있다. 즉 개인 사생활을 보호하고 사용 편의성을 높이는 것은 물론 기업 보안 이슈까지 해결할 수 있는 솔루션이다.

기업들이 가상화 솔루션을 이용하려면 VMware社와 계약을 맺고, 이 솔루션이 탑재된 스마트폰을 직원들이 사용하면 된다. LG전자는 4월 중순부터 버라이즌에 공급하는 인튜이션에 ‘VMware Switch’ 솔루션을 탑재하기 시작했다.

LG전자는 향후 출시할 프리미엄 스마트폰에도 가상화 솔루션을 탑재하고, 다른 이통사로도 적극 확대할 계획이다.

MC사업본부장 박종석 부사장은 “고객들에게 최고의 가상화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차별화된 고객가치를 지속 창출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추천 기사

[Book&Talk]생산 현장 해외 이전이 경쟁력 강화에 유리하다고?

한국이 패스트 팔로어를 넘어 퍼스트 무버가 되려면 무엇을 어떻게 해야 할까? 서울대 공대 교수들을 인터뷰한 …

avatar
wpDiscu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