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24, 화요일
Home / Spot News / 파이어아이코리아, 임현호 신임 영업이사 선임

파이어아이코리아, 임현호 신임 영업이사 선임

지능형 사이버 공격 방어 기술의 선도업체인 파이어아이 코리아(지사장 전수홍, www.fireeye.com)가 국내 비즈니스 강화를 위해 영업, 마케팅, 기술 등 전 영역에 걸쳐 지속적으로 전문 인력 확충에 나섰다. 이러한 인력 확충의 일환으로, 파이어아이는 보안 전문 인력으로 임현호 신임 영업이사를 영입했다.

www.fireeyekorea-sales-20130808임현호 신임 영업이사는 지난 14여 년간 IT 업체의 기술컨설팅, 영업 및 파트너 관리 분야에서 탁월한 능력을 발휘해온 네트워크 및 보안 업계의 베테랑 전문가로, 파이어아이에 합류하기 전 컴네트플러스 사의 컨설팅 엔지니어, 패킷티어에서 시스템 엔지니어 및 블루코트에서 엔터프라이즈 및 공공 사업부분 AM 및 한국 영업 총괄이사를 역임한 바 있다.

파이어아이는 최근 3.20 전산망 대란 및 6.25 사이버 테러 등 대형 보안 사고가 지난 상반기 동안 연이어 발생하면서 급증하고 있는 국내 시장의 보안 수요에 대응하고자 이번 신임 영업이사를 선임하게 됐다고 그 배경을 밝혔다. 공공 기관은 물론 일반 기업에서도 보안 수준을 강화하는 방안에 관심이 높아지면서 전 산업 군으로 확대되고 있는 기업 및 기관들의 APT 솔루션 도입 문의에 보다 빠르고 효과적으로 대응한다는 취지다.

특히 파이어아이는 공공기관과 금융권, 제조업, IT 업종 등이 보안에 대한 투자 확대를 늘리며 APT 솔루션 도입을 적극 검토하고 있어, 업종에 따른 전문 영업 인력 확충에 힘써오고 있다. 지난 3월 금융산업 전문 영업 인력에 이어 제조 및 하이테크 전문 영업 인력을 충원했으며, 솔루션 도입을 검토하고 있는 기관 및 기업들의 도입 검증(PoC) 절차 요구에 대응하기 위해 이를 수행할 수 있는 기술 인력도 함께 충원했다.

임현호 신임 영업이사는 “국내 보안 환경은 첨단 IT 인프라가 발달해 있으면서 동시에 보안 사고도 자주 발생하고 있어 보안 기업에게 많은 시장 기회가 올 것으로 생각한다”라며, “이처럼 보안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시기에 파이어아이에 합류하게 되어 기대가 크며, 오랜 기간 축적한 영업과 마케팅 노하우로 파이어아이가 차세대 위협 방어 기술의 선도업체로 도약하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전수홍 지사장은 “최근 세계적인 보안 트렌드와 각종 위협 동향에 관한 보고서에 따르면, 한국은 첨단 IT 인프라가 발달됨과 동시에 보안 위협 또한 매우 높아 본사 차원에서도 한국 시장에 대한 관심과 투자가 증가하고 있는 상황이다”라며 “파이어아이는 향후 새롭게 등장하는 차세대 보안 위협 속에서 시장의 요구에 최적화된 솔루션과 채널 사와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파이어아이의 성장 여세를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파이어아이는 내부 인력 충원과 더불어 다양한 국내 보안 벤더와도 기술 및 사업 협력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최근의 공격은 보다 정교화되고 있어 차세대 위협방어를 위해서는 다단계 방어 환경이 필요하기 때문에 파트너 사들과의 에코시스템 구축을 통해 고객에게 보다 유연하고 지능화된 보안정책을 제공한다는 것이다. 그 일환으로 파이어아이 코리아는 최근 한국인터넷진흥원(KISA)과 침해사고 탐지 및 대응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하고, 신속한 탐지 및 대응을 위한 국내외 실시간 정보공유 체계를 구축해 오고 있다.

avatar
wpDiscu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