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라이브-디에디트, 전격 콜라보 1탄 : O2O체험기

도라이브 서준석PD와 디에디트 하경화 혜민이 에디터와 함께 O2O 체험을 해 보았습니다.

배달의민족 vs Yogiyo (요기요) vs 직접전화 : “치킨의 강자는 누구?”

<테크수다 Dolive>

추천 기사

[도라이브] 레드햇 포럼 서울 2019 참여기업 및 솔루션 소개

글로벌 오픈소스 솔루션 선도기업 레드햇(http://www.redhat.com)이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서 열리는 업계 최대의 오픈소스 기술 연례 행사인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