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Top / featured / [VMworld 2016] VM웨어, 크로스 클라우드 전략 발표

[VMworld 2016] VM웨어, 크로스 클라우드 전략 발표

[도안구 테크수다 기자 eyeball@techsuda.com] “VMware 솔루션을 통해 프라이빗, 퍼블릭 클라우드를 결합하면 가장 강력하고 유연한 멀티 클라우드 전략을 구현할 수 있습니다.  VMware가 공개한 크로스 클라우드 아키텍처, VMware 클라우드 파운데이션(Cloud Foundation), 그리고 다양한 네트워크 지원들이 고객의 비즈니스 혁신을 앞당길 수 있을 것입니다.”

라구 라구람(Raghu Raghuram) VMware 수석 부사장 겸 SDDC 부문 사장은 VMworld 2016에서 이렇게 강조했다.

클라우드 인프라와 비즈니스 모빌리티 솔루션 부문 글로벌 리더인 VMware(CEO: 팻 겔싱어)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고 있는 행사 ‘VMworld 2016’에서 클라우드의 한계를 넘어 비즈니스 혁신을 가속하는 전략 ‘크로스 클라우드 아키텍처(Cross-Cloud Architecture)’와 관련 솔루션들을 발표했다.

VMworld는 기업들이 주목해야 할 차세대 기술들과 급변하는 환경 속에서 비즈니스 경쟁력을 유지, 강화하는 전략들을 발표하는 자리다. 올해 13번째를 맞이한 VMworld 2016는 ‘be_TOMORROW’를 주제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새로운 당면 과제로 맞이한 기업들에게 필요한 전략들, 특히 업계가 주목하고 있는 소프트웨어 정의 데이터 센터(SDDC)에 대해 발표한다.

VMware는 29일(미국 현지 시간 기준) 첫째 날 행사에서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를 위한 크로스 클라우드(cross-cloud) 아키텍처, ▲통합 SDDC 플랫폼 ‘VMware Cloud Foundation’과 IBM과의 파트너십, ▲‘VMware vCloud Air’와 ‘VMware vCloud Air Network’를 지원하는 신규 서비스들을 대거 공개했다.

기업의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를 위한 완벽한 전략, 크로스 클라우드 아키텍처

크로스 클라우드 아키텍처는 VMware가 처음 공개하는 전략으로 기업이 사내 데이터 센터, 퍼블릭 클라우드 환경, 하드웨어, 하이퍼바이저와 관계 없이 원하는 자원들을 사용, 제어 할 수 있도록 한다. 이 아키텍처는 통합 SDDC 플랫폼인 VMware Cloud Foundation과 새로운 크로스 클라우드 서비스를 통해 제공될 예정이다. 크로스 클라우드 아키텍처를 포함한 크로스 클라우드 서비스는 클라우드 사용량 및 소요 비용을 쉽게 확인할 수 있게 해주며, 네트워킹과 보안 정책을 지속적으로 유지하도록 돕는다. 퍼블릭 클라우드 및 사내 데이터 센터 서비스에 동일한 운영 환경을 제공함으로써 중앙 IT 관리자는 데이터와 애플리케이션을 자유롭게 관리하고 보호할 수 있다. 또한 VMware 서버 가상화 솔루션인 vSphere 구축 여부에 상관없이 프라이빗, 퍼블릭 클라우드 상에서 애플리케이션과 데이터의 배포, 관리, 마이그레이션을 자동화한다.

차세대 통합 소프트웨어 정의 데이터센터 플랫폼 ‘VMware Cloud Foundation’과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를 위한 VMware와 IBM의 협력

VMware Cloud Foundation은 가상 환경 내 컴퓨팅, 스토리지, 네트워크를 모두 하나의 차세대 하이퍼 컨버지드 아키텍처로 통합하는 새로운 플랫폼이다. 따라서 기업은 플랫폼을 기업 데이터 센터에 소프트웨어로 설치하거나 퍼블릭 클라우드 상에서 서비스로 이용할 수 있다. 또한 VMware SDDC Manager를 통해 데이터 센터 가상화 플랫폼과 컨버지드 아키텍처를 VMware클라우드 소프트웨어로 구축, 자동화된 관리가 가능하다. 이로써 최대8배 빠른 속도로 완벽한 클라우드 인프라를 구축하고 총소유비용(TCO)의 약 40퍼센트를 절약할 수 있다.

이 밖에 VMware Cloud Foundation은 VMware vRealize Suite, VMware vSphere 통합 컨테이너, VMware 통합 오픈스택, VMware Horizon 등 기존 VMware 솔루션들과 결합해 종류에 관계 없이 애플리케이션을 원활하게 구동, 클라우드 유연성을 강화해 기업에게 필요한 비즈니스 모빌리티를 구현한다. 그리고 VMware의 하이퍼 컨버지드 인프라 ‘VCE VxRack™’를 기업 데이터 센터에 필요한 하드웨어 아키텍처로 함께 구성할 수 있다.

한편 IBM은 VMware와의 파트너십을 바탕으로 VMware Cloud Foundation 기반의 클라우드 서비스를 최초로 제공한다. 따라서 기업들은 단 몇 분 안에 IBM 클라우드 서비스 상에서 사전 구성된 VMware의 SDDC 환경을 자동 프로비저닝 할 수 있다. IBM은 VMware vCloud Air, 퍼블릭 클라우드와 하드웨어 플랫폼을 대상으로 서비스 지원을 확장할 예정이다.

[사진 1] 팻 겔싱어(Pat Gelsinger) VMware CEO
팻 겔싱어(Pat Gelsinger) VMware CEO는 “VMware와 IBM의 협력을 통해 많은 고객들이 데이터 센터에서 클라우드로 전환을 가속화할 수 있을 것”이라며, “IBM 클라우드 상에서 VMware의 소프트웨어 정의 솔루션들을 빠르고 쉽게 구축해 비즈니스 혁신을 이루고 경쟁력을 높일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솔루션 ‘vCloud Air’ 와 클라우드 서비스 네트워크 ‘vCloud Air Network’를 위한 혁신

(1) VMware vCloud Air Network 파트너를 위한 새로운 재해 복구 솔루션 VMware vCloud Availability for vCloud Director

VMware vCloud Availability for vCloud Director는 전세계적으로 VMware 기반 호스팅, 프라이빗 퍼블릭 클라우드를 제공하는 VMware vCloud Air Network의 파트너들을 위한 재해 복구 솔루션이다. 따라서 파트너들은 VMware vSphere 환경을 사용하는 고객들에게 비용 효율적인 클라우드 기반 재해 복구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별도의 재해 복구 전용 데이터 센터 없이 곧바로 재해 복구 구성을 설치, 운영할 수 있기 때문에 고객의 데이터 센터 고가용성을 보장할 수 있다.

(2) VMware의 프라이빗 클라우드를 vCloud Air로 확장하는 Hybrid Cloud Manager

VMware Hybrid Cloud Manager는 최적화된 소프트웨어 정의 원거리 통신망(WAN)을 기반으로 기업 데이터 센터의 네트워크를 VMware vCloud Air로 매끄럽게 확장해, 단일 환경처럼 성능을 발휘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한 다운타임 없는 양방향 애플리케이션 마이그레이션을 지원해 편의성을 보장한다. 따라서 고객은 기존 비즈니스에 줄 영향을 최소화하는 동시에 네트워크 구성을 최적화하고 가상 머신을 최대 20배 빠르게 구현할 수 있다.

VMworld 2016는 미국 현지 시간 기준으로 2016년 8월 28일부터 9월 1일까지 진행된다. 행사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http://www.vmworld.com/en/us/index.html)에서 확인할 수 있다. <테크수다 Techsdua>

About 도안구 기자

도안구 기자
긴 여정을 떠나며. 동료들은 다 어디 있는 거야.

Check Also

“클라우드도 간편 포장이사”…한국MS 애저로 오세요~~~

[도안구 테크수다 기자 eyeball@techsuda.com] 클라우드 서비스 사업자간 고객 뺏아오기 경쟁도 본격 시작됐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국내 애저(Azure) …

Leave a Reply

Be the first to comment ^^

avatar
wpDiscu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