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30, 금요일

매직에코, 킥스타터 크라우드 펀딩 ‘성공’…”아직도 28일이 남아 있다”

[도안구 테크수다 기자 eyeball@techsuda.com] 사물인터넷(IoT) 분야 스타트업 매직에코가 킥스타터를 통해 진행했던 크라우드 펀팅에 성공했다. 서서 일하는 책상에 대한 관심이 그만큼 있다는 걸 확인한 순간이다.

매직에코는 지난 8월 3일 게이즈랩과 10개월을 같이 준비한 ‘스마트 스탠딩 책상’을 킥스타트 크라우드 펀딩에 내놨다. 목표액은 10만 달러.

최재규 매직에코 대표는 테크수다와 전화통화에서 “1차 펀딩 금액을 달성해서 기쁩니다. 아직도 28일이 남아 있습니다. 이 속도라면 20만 달러도 가능하지 않을까 싶습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매직에코는 크라우드 펀딩이 끝나면 12월 말부터 순차적으로 배송할 수 있도록 준비중이다. 또 유럽 시장의 경우 아이들 건강을 위해 서서 공부하는 책상에 대해 제도적으로 지원하고 있는 만큼 꾸준히 유럽 시장도 도전하겠다고 전했다.

아직 28일이 남아 있다.

 

<테크수다 Techsuda>

About 도안구 기자

도안구 기자
긴 여정을 떠나며. 동료들은 다 어디 있는 거야.

추천 기사

효성인포가 전하는 2018년 IT 주요 트렌드…아태 기업들 IoT 플랫폼 도입 증가

[도안구 테크수다 기자 eyeball@techsuda.com] “2018년 IT트렌드는 크게 사물인터넷, 주목할만한 신기술, 데이터 관리 변화, 프로세스의 변화로 …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