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Spot News / 네이버, ‘선생님 우대 프로그램’ 접수 시작

네이버, ‘선생님 우대 프로그램’ 접수 시작

naver-schoolteacher

네이버(대표이사 사장 김상헌)는 신학기를 앞두고 전국 초·중·고 교사들의 스마트한 학사 운영을 지원하는 <선생님 우대 프로그램>에 대한 신청 접수를 8일 시작했다.

지난해 7월 첫 선을 보인 네이버의 <선생님 우대 프로그램>은 교사들이 PC나 스마트폰을 활용해 효율적으로 학사 업무를 운영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데 목표를 두고 있다. 이를 위해 네이버는 개인화 서비스(캘린더, N드라이브, 메일, 오피스 등)에 교사들을 위한 특화 혜택을 다양하게 적용하고 있다.

<선생님 우대 프로그램>을 활용하는 교사들은 현재 3천명으로, 네이버 캘린더의 ‘학급캘린더’ 기능을 활용해 학생이나 학부모들과 일정을 공유하고 학급 캘린더의 일정을 학생이나 학부모의 문자로 보내줄 수 있도록 매월 1천건의 무료 문자 서비스를 받고 있다. 또한 3년간 100GB의 N드라이브 용량을 지급 받아 학급 자료실이나 사진을 효율적으로 관리하고 공유하고 있다. 매년 500장의 사진을 인화할 수 있는 무료 인화권도 활용할 수 있다.

네이버 서비스 2본부 한규흥 본부장은 “<선생님 우대 프로그램>이 제공하는 서비스를 활용해 수업의 질을 향상시키고 학생이나 학부모와의 커뮤니케이션 효율을 높인 사례들이 증가하며 교사들 사이에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며, “해당 프로그램 운영을 위해 교사 1인당 적지 않은 비용이 들고 있지만 교육 현장에서 의미 있게 활용되고 있어, 프로그램의 내용과 규모를 점차 확대해 나가고 있다”고 밝혔다.

실제로, 네이버는 매번 1천명씩 모집하던 신청 규모를 이번에는 7천명으로 대폭 확대해, 총 1만명의 교사들이 해당 서비스를 활용할 수 있게 했다. 신청 마감은 9월 16일까지이나 선착순인 만큼 조기 마감될 수 있다. 이번 신청 기간 중에 ‘네이버 오피스 폼’의 학교 관련 서식을 활용하는 교사들에게는 메일용량을 10GB로 늘려 제공할 계획이다.

추천 기사

판도라TV, 라이브에 올인…”라이브도 개방 시대”

[도안구 테크수다 기자 eyeball@techsuda.com] 지난 2016년 12월 1일 테크수다 TechSuda 도라이브는 판도라TV (PandoraTV) 를 방문했다. …

avatar
wpDiscu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