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라운지, 영상 서비스 최초로 공공 클라우드 SaaS 보안 인증

클라운지 (대표 이태호)는 공공 클라우드 필수 요건인 ‘클라우드 서비스 보안인증(CSAP)’을 취득하고 시장 진출을 본격화한다고 28일 밝혔다.

클라우드 서비스 보안인증은 보안성과 신뢰성을 객관적으로 입증하고자 마련된 인증 제도로,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이 주관한다. 클라운지는 인프라 및 그룹웨어 서비스가 주를 이루고 있는 기존 인증 업체 대비 영상 서비스로는 국내 최초로 SaaS 보안 인증을 취득했다.

클라운지는 이번 인증 취득을 계기로 언택트 환경을 준비하고 있는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비대면 비주얼 헬프센터 서비스인 비디오헬프미(https://Videohelp.me)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직접 방문 등에 의한 위험 및 민원인의 사생활 노출 등 보안 우려 없는 비대면 공공 업무환경 도입을 본격적으로 지원할 방침이다.

비디오헬프미 서비스는 KT 클라우드 기반에서 서비스 되고 있다.

김주성 KT 클라우드 사업담당 상무는 “KT가 그 동안 쌓아온 클라우드 IaaS 기술력과 노하우에 클라운지의 영상 플랫폼 기술력을 더해 비대면 고객 응대를 필요로 하는 기업 및 공공 고객에게 강력하고 효율적인 영상지원 서비스 및 디지털 전환을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로 우리 경제 전반의 비대면화와 디지털 전환 등이 가속화되면서, 원격근무, 재택근무를 본격 도입하고 있는 공공서비스와 정부의 클라우드 서비스 활성화 정책과 시너지도 발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클라운지는 2019년 하반기 출시한 비디오헬프미 서비스를 통해 KT 고객센터 및 출동서비스, KCT, 중소 쇼핑몰 등 다양한 기업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 한전, 강원소방재난본부 등에 시범서비스 환경을 제공해왔다.

또한, KT 내부 적용 성과를 바탕으로 지난 3월 KT와 서비스 제공 협정을 체결하고,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한 서비스 무상 제공을 6월 30일까지 진행하고 있다.

아울러, 2019년부터 13개국어로 전세계에 서비스 중인 고톡(www.gotalk.to) 서비스와 결합을 통해 비디오헬프미 (www.videohelp.me) 서비스 글로벌 서비스도 추진한다. 코로나19로 인해 전 세계적으로 빠르게 확산되고 있는 교육, 의료, 재난, 방문 서비스 등의 비대면 분야 클라우드 서비스 시장에 적극 대응한다는 전략이다. [테크수다]

관련 기사

추천 기사

“사이버범죄 대응을 위한 강력한 체제 구축”…한국MS, 전세계 7번째 사이버보안센터 개소

<도안구 테크수다 기자 eyeball@techsuda.com> 2016년 3월 4일 –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4일 사이버보안센터를 열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사이버 범죄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