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te icon 테크수다

“애저ㆍ팀즈ㆍ홀로렌즈까지” 의료 특화 서비스로 韓 수요↑ㆍㆍㆍ한국MS, 의료기관·기업과 K-헬스케어 혁신에 속도

[테크수다 기자 도안구 eyeball@techsuda.com] 유례없는 팬데믹은 국내외 헬스케어 산업이 직면한 가장 큰 어려움인 동시에 업무 생산성 증대와 의료기술, 서비스 혁신을 불러일으키는 원동력입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국내 헬스케어 분야의 여러 고객사가 획기적인 혁신을 통해 한 단계 더 도약하고글로벌 헬스케어 시장을 선도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습니다.”

이지은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대표는 국내 의료 기관들과의 협력 성과에 대해서 이렇게 말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가 클라우드 애저(Azure)를 통해 국내 다양한 의료기관 및 디지털 헬스케어 기업과 함께 의료기술 및 서비스 혁신 사례 구축에 속도를 낸다.

딜로이트에 따르면 클라우드인공지능(AI), 원격진료 등의 기술은 전 세계 헬스케어 산업 디지털 전환 과정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특히 클라우드는 효율적인 데이터 처리 및 전달유의미한 정보 도출 등의 장점으로 의료 IT 인프라 개선과 비용 절감을 위한 새로운 방안이 되면서 도입이 빠르게 늘고 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지난해 10월 헬스케어 특화 클라우드를 출시하고 의료시스템 파트너는 물론 스위스계 제약사 노바티스 등 글로벌 의료사업자와 협력해 클라우드 기능을 고도화했다이를 기반으로 의료 데이터의 보안규정 준수상호운용성 등을 지원하며대규모 의료 데이터를 관리하기 위한 역량을 의료기관에 제공하고 있다.

특히 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 애저는 의사와 환자 간 원격진료에 필요한 기능을 갖춘 클라우드 기반 협업플랫폼 ‘팀즈’와 원격 의료현장에서 빠르고 안전한 진단과 진료를 돕는 혼합현실 디바이스 ‘홀로렌즈’ 등 의료서비스에 특화된 다양한 솔루션과 연계한 시너지 창출도 가능해 국내에서도 그 수요가 꾸준히 늘고 있다.

▲ 한국마이크로소프트가 국내 다양한 의료기관 및 디지털 헬스케어 기업과 함께 의료기술 및 서비스 혁신 사례 구축에 속도를 낸다. (사진은 클라우드 기반 협업플랫폼 팀즈의 의료 현장 활용 사례)

먼저 국내 여러 의료기관이 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 기반의 인프라 혹은 소프트웨어를 사용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선도해 나가고 있다실제로 ‘빅5‘로 불리는 서울 주요 대형병원 5곳 중 4곳이 현재 마이크로소프트와 협업하고 있다.

대표적으로 연세의료원은 팀즈로 세브란스병원강남세브란스병원용인세브란스병원 등 산하 병원 간의 신속한 협업 환경을 마련해 업무 생산성과 효율을 높였다또한 팀즈를 활용한 비대면 다학제 진료 등으로 환자에게 최적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동시에 코로나19에도 원내 감염 확산 위험을 최소화했다또한 메타버스 기반 스마트 병원을 구축해 헬스케어 분야에서 새로운 페러다임을 만들어 가고 있으며마이크로소프트는 메타버스 솔루션을 제공하며 연세의료원의 혁신을 지원하고 있다.

경북대학교병원은 마이크로소프트와 함께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의 ‘인공지능 데이터 구축 사업’과 중소기업벤처부의 ‘대스타 해결사 플랫폼 사업’을 진행했으며보건복지부의 ‘스마트병원 선도모델 사업’ 등을 위해 애저 클라우드 인프라의 구축 및 활용 방안을 계획 중에 있다또한 스마트병원의 필수 요소인 클라우드 네트워크 시스템 구축을 목표로 향후 다양한 국책사업의 연계와 병원 인프라의 향상을 위해 마이크로소프트와 협업하고 있다.

비만치료에 특화된 365mc병원은 애저로 스마트병원 시스템을 구축했다. AI와 사물인터넷(IoT) 기반 지방흡입 수술결과 예측 시스템을 애저상에 개발해 운용 중이며이를 통해 지방흡입 수술 간 의료진의 스트로크 동작을 IoT 센서로 디지털화하고 지방흡입 동작의 적정성 평가와 수술 사후 결과를 예측한다또 애저 스택 엣지(Azure Stack Edge)를 통해 데이터 플랫폼 구축 및 분석 자동화를 구현해 서비스 고도화를 지속하고 있다.

국내 다양한 디지털 헬스케어 기업들도 애저상에 IT 인프라를 구축하고애저가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통해 신규 솔루션을 개발중이다.

의료 AI 기업 루닛은 흉부 엑스레이를 분석해 폐암 및 결핵을 포함한 9가지 폐 질환을 판독하는 ‘루닛 인사이트 CXR’과 유방암을 진단하는 ‘루닛 인사이트 MMG’ 등의 솔루션을 애저에서 개발운용하고 있다최근에는 수천 개의 코로나19 확진 데이터를 ‘루닛 인사이트 CXR’에 학습시켜 코로나19 진단을 지원하고 있다.

 헬스 데이터 테크 기업 지아이비타는 라이프로그 수집 분석 앱 ‘비타민즈’를 애저에서 개발스마트 워치 및 스마트 체중계에서 수집한 건강 데이터를 AI 기술을 활용해 수면운동체중식생활습관 등을 각 사용자에 맞게 관리하도록 지원하는 서비스를 제공한다엔지니어들은 앱을 통해 유입되는 실시간 데이터를 애저가 제공하는 자동화 기능으로 쉽고 빠르게 분석할 수 있다.

이 밖에 한국 웰케어컨소시엄은 컨소시엄 참여기관인 강남메이저병원베스티안병원 등이 의료 데이터를 애저에서 수집하고참여기업인 인공지능 전문기업 아크릴의 애저 기반 통합 AI 플랫폼 ‘조나단(Jonathan)’에 수집된 의료 데이터를 분석함으로써 생활밀착형 웰케어 비즈니스 모델 발굴 및 국내외 웰케어 협력 네트워크 구축 등의 활동을 선도하고 있다. [테크수다 Techsuda]

 

 

Exit mobile vers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