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크수다

페이스북 향후 10년간 ‘연결·인공지능·AR·VR’ 집중

“페이스북은 향후 10년간에 걸쳐 연결성, 인공지능, 가상현실과 증강현실 등 사람들이 콘텐츠를 공유할 수 있는 새로운 기술들을 개발해 나갈 예정입니다.”

마크 주커버그 페이스북(Facebook) CEO는 개발자 컨퍼런스 F8 기조연설에서 이렇게 말했다. 미국 샌프란시스코 포트 메이슨 센터에서 개막된 행사에는 약 2,600여 명이 현장에서, 수십만 명이 페이스북 라이브를 통해 함께 했다.

마크 저커버그의 기조연설로 시작된 컨퍼런스는 페이스북의 향후 10년 간의 기술 로드맵과 이 기술들이 어떻게 사람들을 함께 할 수 있도록 돕고, 모든 사람이 자신의 목소리를 낼 수 있도록 도와줄 것인지를 공개했다.

페이스북이 F8에서 발표한 새로운 로드맵은 향후 3년, 5년 그리고 10년에 걸친 세 단계로 구성돼 있다. 3년 계획은 페이스북과 페이스북 플랫폼을 아우르는 기존의 생태계를 지원하는 것이다. 5년 계획은 메신저, 왓츠앱, 비디오, 검색, 그룹, 인스타그램과 같은 차세대 제품을 공고히 하는 것이다. 아울러, 페이스북은 향후 10년간에 걸쳐 연결성, 인공지능, 가상현실 및 증강현실 등 사람들이 콘텐츠를 공유할 수 있는 새로운 기술들을 개발해 나갈 예정이다.

페이스북은 사람들을 연결하는 것을 가장 큰 가치로 여기고 있다. 올해 F8에서 발표된 내용 역시 사람들이 함께 어울리며 자신의 목소리를 자유롭게 공유할 수 있는 플랫폼을 만들어 나가기 위한 페이스북의 노력을 보여주고 있다. 페이스북은 이 모든 것은 수많은 개발자들과 파트너들의 도움을 바탕으로 실현할 수 있다고 믿고 있다.

오늘 F8에는 페이스북의 글로벌 플랫폼을 총괄하는 데브 리우(Deb Liu), 전 세계 개발자 커뮤니티와 가깝게 일하고 있는 전략 파트너십 담당 이사인 이메이 아치봉(Ime Archibong), 페이스북 메신저 부문을 이끌고 있는 데이비드 마커스(David Marcus), 그리고 페이스북의 최고제품책임자인 크리스 콕스(Chris Cox)가 키노트를 위해 무대에 올랐습니다.

 

2016 F8 행사에서 발표된 새로운 api나 기능 목록. 자료 제공 김용영

 

Exit mobile version